대규모 창업펀드 조성 나선 광주시, 투자기업 발굴은 아직

대규모 창업펀드 조성 나선 광주시, 투자기업 발굴은 아직

홍행기 기자
홍행기 기자
입력 2023-01-21 10:00
업데이트 2023-01-21 10:00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민선 8기 5000억 창업펀드 조성 목표 광주시, 현재 3000억 조성 중
지난해부터 현재까지 출자금 600억원 확보했지만 실제 투자는 없어
광주시·운용사, 기업 발굴 시작단계… 올 6월에나 기업 투자 시작할 듯

이미지 확대
지난 16일 오후 광주시청 세미나실에서 열린 지역엔젤징검다리 펀드 결성식 및 결성총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지난 16일 오후 광주시청 세미나실에서 열린 지역엔젤징검다리 펀드 결성식 및 결성총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광주시 제공
민선 8기 4년간 5000억 창업펀드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는 광주시가 현재까지 7개 펀드에 600억원대의 출자금을 확보한 것으로 집계됐다. 하지만 아직까지 실제 투자는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면서 투자기업 발굴을 서둘러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19일 광주시에 따르면, 민선 8기 출범이후 현재까지 7개월 동안 지역내 창업 기업 지원을 위한 총 3000억원 규모의 펀드 7개가 조성중이며 이 가운데 4개 펀드가 운용사까지 결정됐다.

이들 4개 펀드 가운데 지난해 11월 결성된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육성펀드4호는 지역에 본사나 주된 사무소를 둔 문화콘텐츠기업 및 프로젝트, 그리고 지난해 12월에 결성된 대학뉴딜펀드는 업력 3년이내 또는 연간 매출액 20억원 이하의 지역소재 초기 창업기업이 투자대상이다.

또 지난해 12월 결성된 연구개발특구 펀드(1호)는 연구개발특구 내 광주시 소재 중소벤처기업 또는 비상장 연구소 기업, 그리고 지난 16일 결성된 지역엔젤징검다리펀드는 창업초기 엔젤투자를 받거나 업력 3년이내 연간 매출액 20억원 미만의 창업기업을 투자 대상으로 설정하고 있다.

광주시는 현재 조성중인 7개 펀드의 최종 출자금 규모를 총 3000억원으로 잡고 있으며, 현재까지 실제로 600억원 규모의 출자금을 확보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와 함께 조만간 창업성장사다리 펀드 7 종류를 추가로 조성, 2000억원의 창업기업 지원자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하지만, 이들 펀드에선 아직까지 실제 투자는 이뤄지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개월 전에야 펀드가 결성되면서 지역내 투자기업 발굴작업이 막 시작됐기 때문이다.

광주시 관계자는 이와 관련 “현재 조성중인 7개 펀드에 600억원 정도의 출자금이 확보됐지만 아직까지 투자 실적은 없는 상황”이라며 “펀드가 결성된지 2~3개월 밖에 되지않아 투자 대상기업을 발굴하기 위한 시간이 물리적으로 부족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현재 조성중인 펀드는 4년 정도 투자를 하고 이어지는 4년동안 투자를 회수하는 절차를 거치게 된다”며 “오는 6월부터는 지역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실제 투자가 이뤄질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행기 기자
많이 본 뉴스
‘제헌절 공휴일’ 당신의 생각은?
제헌절(7월 17일)은 1949년부터 2007년까지 58년간 공휴일이었지만,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됐습니다. 국경일인 제헌절을 공휴일로 지정해야 한다는 의견과 유급휴일을 늘리면 기업에 부담이 커진다는 의견이 맞서고 있습니다. 제헌절 공휴일 지정, 당신의 생각은?
찬성
반대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