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모텔 문고리에 끈·파손된 문짝”…아내 살해 도주범 체포 ‘처참 현장’(종합)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8-07 23:44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사흘 만에 수원 모텔서 붙잡혀…강하게 저항

SBS 뉴스 캡처

▲ SBS 뉴스 캡처

인천 자택에서 아내를 흉기로 살해하고 장모도 찌른 뒤 도주한 40대 남성 A씨가 사흘 만에 수원의 한 모텔에서 붙잡혔다.

7일 SBS는 이날 새벽 모텔서 A씨가 체포되는 과정을 담은 영상을 보도했다. 영상에는 A씨가 모텔에서 현금을 지불하는 모습과 경찰들이 A씨의 방으로 들어가 그를 데리고 나오는 모습 등이 담겼다.

영상에 따르면 A씨는 경찰이 들어오지 못하도록 객실 출입문과 화장실 문 등을 끈으로 묶어놓고 은신했으며, 경찰이 들이닥치자 강하게 저항했다.

해당 모텔 주인은 “방문을 안 열어줘서 다 뜯었더라. 문고리하고 다 떨어졌다. 온 바닥이 엉망에. 난투극이 벌어진 거지”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SBS 뉴스 캡처

▲ SBS 뉴스 캡처

앞서 이날 인천 미추홀경찰서는 살인 및 살인미수 혐의 등으로 A씨를 체포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4일 0시37분쯤 인천 미추홀구 관교동 주거지에서 아내 B(30대)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장모 C(60대)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중상을 입힌 혐의도 있다.

경찰은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그를 추적했다. 범행 직후 가족 명의 코란도 차량을 몰고 도주한 A씨는 경찰 추적을 따돌리기 위해 한두 시간 후 차를 버려두고, 이후 현금을 내고 대중교통으로 수원까지 이동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에서 그는 “부부싸움을 하다 순간적으로 화를 참지 못했다”는 취지의 진술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및 동기 등을 조사한 후 살인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이보희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이종락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