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삼성전기 ‘1000원의 행복’ 프로젝트 3개월 만에 2700만원 후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8-02 14:06 기업·산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사원증 태그로 1000원씩 기부
300만원 모이면 아동 1명 후원

삼성전기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1000원을 기부하는 ‘나눔 키오스크’ 운영 3개월 만에 2700만원을 모금해 9명의 아동에게 전달했다고 2일 밝혔다.
나눔 키오스크 기부에 참여한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기 제공

▲ 나눔 키오스크 기부에 참여한 삼성전기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기 제공

나눔 키오스크는 화면에 성장 환경이 어려운 아동의 사연을 소개하고, 도움을 주고 싶은 임직원들이 사원증을 기기에 접촉하면 회당 1000원이 기부되는 시스템으로 삼성전기 수원·세종·부산 사업장의 식당과 로비 등에 설치됐다. 삼성전기는 사연당 300만원이 모이면 해당 사연의 주인공에게 성금을 전달한다.

지난 4월 첫 설치 이후 현재까지 국내 임직원 3명 중 1명꼴로 나눔에 참여했고, 한 직원은 377회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 직원은 “어릴 때 가정형편이 좋지 않았던 나와 비슷한 사연을 보고 나눔에 참여하고 있다”라면서 “작지만 도움을 줄 수 있어 마음이 따뜻해졌다”고 전했다.

사내 식당을 이용할 때마다 나눔에 참여하고 있는 장덕현 사장은 “아이들이 꿈을 이루는데 작은 도움을 전할 수 있어 기쁘다”며 “많은 임직원들이 나눔의 행복을 느끼면 좋겠다”고 말했다.

삼성전기는 나눔 키오스크를 통한 기부 활동과 함께 임직원들이 각자의 전문성을 살려 후원 아동을 돕는 재능기부 봉사도 병행하고 있다.


박성국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