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시청자 감동시킨 ‘푸드트럭’ 핫도그 사장님, 장사 멈춘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28 10:19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영 당시 화면. 스브스밥집 유튜브.

▲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푸드트럭’ 방영 당시 화면. 스브스밥집 유튜브.

SBS 예능 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 전 ‘백종원의 푸드트럭’이 방영되던 당시, 진정성으로 프로그램이 입소문 타게 만들었던 출연자의 비보가 27일 뒤늦게 전해졌다.

서울 강남역에서 핫도그 푸드트럭을 운영하던 박광섭(64)씨다. 그는 지난 2017년 7월 해당 방송에 출연했다.

그는 당시 푸드트럭 출연진 일부가 불성실한 태도로 비판받은 것과 달리 방송 후에도 백종원 요리연구가에게 받은 조언을 십분 활용, 성실하게 장사를 이어가 훈풍을 불게 했다.

이후 장사는 이전과 달리 잘 됐고, 백 요리연구가는 추후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박씨에 대해 “가장 보람을 느꼈던 출연자”라고 평하기도 했다.

SBS는 자사 유튜브 채널 ‘스브스밥집’을 통해 지난해에도 박씨가 출연했던 방영분을 송출했고, 여기에는 구독자들의 지지가 이어지는 등 박씨의 인기는 여전했다.

그러나 지난 5월 온라인상에 박씨가 건강상의 이유로 장사를 중단했다는 소식이 전해졌고, 그가 암 투병 중 전날 사망했다는 댓글이 달렸다.

작성자는 “강남역 핫도그 푸드트럭 서초강산 사장님께서 25일 암 투병 중 소천하셨다. 참으로 안타깝고 슬프다. 너무 인자하시고 성실하신 그분을 여러분께서 기억하고 추모해 주시길 바란다”는 글을 올렸다.

박씨의 아들은 이 소식이 사실이라고 언론을 통해 전했다.

박씨는 푸드트럭 출연 전부터 강남역에서 10년 가까이 노점을 운영했다. 이후 서초구청 제안으로 2016년 핫도그 푸드트럭을 열었다. 개업 후 손님이 없었고, 이것이 푸드트럭 출연 계기가 됐다. 박씨는 새 조리법을 반영한 핫도그를 만든 후 눈물을 흘리기도 했고,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10.8%를 기록했다.

방송 후에도 푸드트럭에 직접 가서 맛본 구매자들의 호평이 이어졌다.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