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투자자 속여”…‘테라 사태’ 권도형 상대 ‘또’ 집단소송 제기됐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26 13:37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권도형 테라폼랩스 최고경영자(CEO).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2021.09.11

▲ 권도형 테라폼랩스 최고경영자(CEO).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2021.09.11

미국에서 테라폼랩스 권도형 최고경영자(CEO)를 상대로 손해배상을 요구하는 집단소송이 또 제기됐다.

미국 주주 권리 전문 로펌 BESPC는 25일(현지시간) 권 대표와 테라폼랩스 등이 가상화폐 투자자들의 돈을 사취했다며 연방 증권법, 거래소법, 캘리포니아 주법을 위반한 혐의로 고소한다고 밝혔다.

캘리포니아주 북부법원에 제출된 이번 집단소송은 지난해 5월 20일부터 올해 5월 25일까지 1년간 UST와 루나 등을 구매한 모든 투자자를 대표한다.

BESPC는 고소장에서 권 대표 등이 테라 코인을 부풀린 가격에 사도록 투자자들을 속였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로펌은 권 대표뿐만 아니라 UST와 루나 매매에 관여한 코인 거래소 점프크립토, 가상화폐 헤지펀드 스리애로즈캐피털과 디파이언스 캐피털도 집단소송의 피고소인으로 올렸다.

소송에 앞서 국제법률사무소 스콧플러스스콧, 투자자 소송 전문 로펌 로젠도 권 대표 등을 상대로 비슷한 내용의 집단소송을 캘리포니아주 법원에 제기했다.
권도형 테라폼랩스 최고경영자(CEO).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2021.09.11

▲ 권도형 테라폼랩스 최고경영자(CEO). 야후파이낸스 유튜브. 2021.09.11



강민혜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