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멧돼지인줄 알고 쐈더니 사람’...밤중에 엽총 잘못쏴 다른 엽사 사망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21 17:22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경남 양산경찰서는 멧돼지인줄 알고 엽총을 쐈다가 사람을 숨지게 한 혐의(업무상 과실치사)로 A(62) 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 3분쯤 양산시 하북면 한 마을 야산에서 엽총 한 발을 쏴 B(53)씨를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가슴에 총탄을 맞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멀리 산속에서 움직이는 물체가 멧돼지인 줄 알고 총을 쐈는데 사람이 맞았다”고 진술했다.

A, B씨는 양산시에서 유해조수 수렵 허가를 받아 활동하는 사람들로 이날 각각 야산에서 유해조수 구제 활동을 하고 있었다.

경찰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양산 강원식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