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연인과 함께 ‘골캉스’… 골프 전용 커플룩 입고 ‘나이스샷’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20 02:06 비즈브리핑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남녀 모델이 핑 어패럴이 출시한 ‘2022 S/S 골프 의류’ 중 ‘카무플라주’(패션에 적용된 위장용 무늬)가 특징인 옷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핑 어패럴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남녀 모델이 핑 어패럴이 출시한 ‘2022 S/S 골프 의류’ 중 ‘카무플라주’(패션에 적용된 위장용 무늬)가 특징인 옷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핑 어패럴 제공

골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골프를 치는 사람도 늘고 있다. 한국갤럽이 지난 4월 전국 만 18세 이상 1004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골프에 대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골프를 칠 줄 안다’고 응답한 사람들의 비율은 2013년 18%에서 2018년 24%, 올해 34%까지 증가했다.

이에 따라 이른바 ‘골캉스’를 즐기는 사람도 늘고 있는 분위기다. 골캉스는 휴가를 뜻하는 바캉스와 골프의 합성어다. 이런 흐름을 반영해 골프장을 찾는 사람들 중 연인을 위한 골프 전용 의류가 출시됐다. 골프 의류 전문회사 크리스에프앤씨(CreaS F&C)가 보유한 브랜드 ‘핑 어패럴’이 휴가철을 맞아 제작한 커플용 골프 의류다.

‘타이다이’(일정한 문양을 만들어 내는 염색) 기법을 활용해 부드러운 느낌의 색감을 넣고 ‘카무플라주’(패션에 적용된 위장용 무늬)를 입힌 게 이번에 핑 어패럴이 출시한 ‘2022 S/S(봄·여름) 골프 의류’의 특징이다. 핑 어패럴은 전 시즌보다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더한 골프용 의상들을 선보이고 있다. 전국에 있는 핑 어패럴 오프라인 매장 또는 공식 온라인 쇼핑몰인 ‘크리스몰’에서 더 다양한 의상을 만나 볼 수 있다.

2022-07-20 39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