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 개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05 11:09 골프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 홍승석 볼빅 대표이사(왼쪽)와 김양권 KMAGF 회장이 ‘제1회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볼빅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
홍승석 볼빅 대표이사(왼쪽)와 김양권 KMAGF 회장이 ‘제1회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협약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볼빅 제공

골프용품업체 볼빅이 국내 여성 아마추어 골퍼들의 저변확대를 위해 ‘제1회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을 개최한다. 이를 위해 볼빅은 지난 1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본사에서 한국미드아마추어골프연맹(KMAGF)과 협약식을 가졌다. 순수 아마추어 골퍼들을 위한 단체인 사단법인 KMAGF는 2010년 대한골프협회 승인을 받아 설립됐으며 등록 선수는 약 8500명에 이른다.

볼빅은 KMAGF와 함께 아마추어대회 활성화 및 국내 골프산업 성장에 힘써왔다. 2011년부터 2019년까지는 9년 연속 ‘볼빅 코리아 아마추어 최강전’을 주최한 바 있다. 2020~2021년은 코로나19로 잠정 중단 되었다가 올해 Volvik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을 개최하여 국내 최고 아마추어 대회의 명성을 잇고, 골프 산업 발전에도 기여하겠다는 입장이다.

3년 만에 개최하는 볼빅 주관 대회인 ‘제1회 볼빅 레이디스 아마추어 최강전’은 신페리오 방식을 포함한 스트로크 플레이로 순위를 결정해 참가자들의 재미를 가미했다. 대회 수상자에게는 총 500만 원 상당의 다양한 경품도 마련되어 있다. 대회 신청 자격은 KMAGF 회원이며 핸디캡9 이하의 여성 아마추어라면 이번 대회 신청이 가능하며 접수 방법은 KMAGF 공식 홈페이지에 추후 공지될 예정이다. 홍승석 볼빅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아마추어 골퍼를 위한 다양한 마케팅 활동으로 골프 대중화에 이바지할 것을 약속한다”고 밝혔다.



김동현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