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아직 여름휴가 시작도 안했는데… 상반기 제주 방문 관광객 700만명 육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7-04 11:27 여행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지난 6월 한달 제주를 방문한 관광객이 126만명에 달하는 등 상반기 70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 6월 한달 제주를 방문한 관광객이 126만명에 달하는 등 상반기 70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상반기 제주를 찾은 관광객이 700만명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4일 제주도관광협회에 따르면 올 상반기(1~6월) 제주를 방문한 관광객은 682만 6468명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550만 1505명보다 132만 4963명(26.2%) 늘어난 수치다.

특히 이 기간 내국인 관광객은 680만 1978명으로, 동 기간 역대 최다였던 2018년(658만 34명)을 훌쩍 넘었다.

지난 5월 제주 방문 관광객은 130만 6619명에 이어 6월에는 126만 8002명으로 집계됐다.

이처럼 내국인 관광객이 크게 늘어난 것은 정부의 국제선 정상화 방안에 맞춰 해외 여행길이 열렸지만 해외 여행심리가 완전히 풀리지 않은데다 거리두기 해제가 맞물린 효과로 분석된다. 이달부터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은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현재 금요일과 주말 제주행 항공권 예약률은 90% 이상을 나타내고 있다. 항공권 가격도 4인 기준 김포~제주 왕복 100만원 이상이 소요되는 실정이다.

렌터카 예약률도 평년보다 30~50% 이상 높은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5월 내국인 관광객 130만 2045명 중 개별여행·부분패키지가 여행 전체의 94%를 차지했다.

제주도관광협회 관계자는 “개별관광객 증가 추세를 보면 올해 내국인 관광객 수는 물론 소비금액도 역대 최대 기록 달성이 가능하다”며 “단체 관광 시장과 외국인 관광 시장 회복을 위한 준비 작업도 함께 병행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글 사진 제주 강동삼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