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경북도, 산하 공공기관 분야별 1곳으로 대폭 구조조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6-28 14:43 사건·사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경북도는 출자·출연기관 등 산하 공공기관을 분야별로 1곳으로 조정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를 위해 도 산하 28개 공공기관 모두를 통폐합 검토 대상에 올렸으며 경북만의 상징성을 가진 기관은 기능과 명칭은 유지하되 효율적인 운영 방식을 모색한다.

우선 산하기관 가운데 도립인 3개 의료원(포항·김천·포항)은 경북대병원에 위탁해 운영하는 쪽으로 논의에 들어갔다.

도립 3개 의료원의 직원 정원은 1000여 명에 이르고 병상은 모두 841개 규모다.

앞으로 위탁 추진단을 구성하고 타당성 용역을 거쳐 단계별로 경북대병원에 운영을 넘길 방침이다.

또 환경연수원과 교통문화연수원, 청소년육성재단, 농민사관학교, 인재평생교육진흥원 등 교육 관련 기관도 한곳으로 모을 방침이다.

콘텐츠진흥원, 문화엑스포 등 문화 관련 기관도 문화재단 산하로 두는 방안을 추진한다.

경북도 산하 공공기관은 28곳으로 그동안 다른 시·도보다 많다는 지적과 낙하산, 측근, 비전문가 인사 등 논란이 적지 않았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러한 공공기관을 혁신하기 위해 지난 7일 실·국장과 출자·출연기관장이 참석한 확대간부회의에 이어 21일 간부회의에서도 산하기관 통폐합 등 대대적인 개편을 주문한 바 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통폐합이 쉽지는 않지만, 이번에는 강제적으로 구조조정을 하라고 지시했다”며 “여러 걸림돌을 해소해야 하는 등 시간은 다소 걸릴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동 김상화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