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임신한 테니스여신…샤라포바 D라인 공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4-20 14:24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테니스 여신’으로 불렸던 전 세계랭킹 1위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가 19일(현지시간) 첫 아이를 임신했다고 밝혔다.

이날 35세 생일을 맞은 샤라포바는 해변에서 살짝 나온 배를 양손으로 받친 자신의 모습을 담은 사진과 함께 “소중한 시작”이라는 글을 소셜미디어에 올렸다. 이어 “생일 케이크 2인분을 먹는 것은 언제나 내 전공이야”라고 덧붙였다.

샤라포바는 2020년 2월에 현역 은퇴를 발표할 때까지 5개의 그랜드 슬램 타이틀을 포함해 총 36개의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그해 12월에 영국인 사업가 알렉산더 길케스와 약혼을 발표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