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박근혜 첫 정치행보 “저의 꿈, 유영하가 대신 이뤄줄 것“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4-08 09:52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퇴원 후 첫 정치 메시지…“유영하와 이심전심”
박근혜 전 대통령은 오는 6월 1일 실시되는 대구시장 선거에서 국민의힘 소속 유영하 예비후보를 지지해줄 것을 대구시민에게 호소했다. 지난달 24일 퇴원 후 낸 첫 정치 메시지다.

박 전 대통령은 8일 유 예비후보가 공개한 유튜브 인사말에서 “존경하는 대구 시민 여러분 박근혜입니다”며 “제가 이곳으로 돌아오던 날 따뜻하고 반갑게 환대해줘 감사하다”라고 입을 뗐다.

분홍색 정장을 입은 박 전 대통령은 “저의 아버지도 일신의 편안함보다 나라를 먼저 생각하는 마음으로 이 나라의 근대화를 이끄셨고 오늘날 대한민국이 선진국으로 발돋움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며 “저도 아버지의 유지를 받들어 모든 국민이 행복한 국민 행복시대를 열고 싶었고 대한민국을 세계에서 신뢰받는 선진국으로 자리매김하고 싶은 간절한 꿈이 있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 전 대통령은 “제가 이루고 싶은 꿈은 다 이루지 못했지만 못다 한 이런 꿈들을 저의 고향이자 유 후보의 고향인 이 대구에서 유 후보가 저를 대신해 이뤄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여러분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자기가 한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이라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은 “유영하 예비후보의 후원회장을 맡게 된 것은 유영하 후보의 부탁도 있었지만 이심전심이었다”며 “유 예비후보는 지난 5년간 제가 가장 힘들고 고통스러웠던 시간을 저의 곁에서 함께 해줬다. 사람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인성은 신뢰와 진정성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저를 알던 거의 모든 사람이 떠나가고 심지어 저와의 인연을 부정할 때도 흔들림 없이 묵묵히 저의 곁에서 힘든 시간을 함께 참아냈다”고 덧붙였다.

유 예비후보는 지난 1일 국민의힘 대구시당에서 출마선언을 한 후 대외적인 선거운동을 거의 하지 않다가 이날 박 전 대통령의 동영상을 공개했다. 국민의힘 대구시장 선거 후보로는 홍준표 의원, 김재원 전 최고위원, 이진숙 전 대전 MBC 사장 등이 등록했다.

기민도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