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급여 1% 나눔 사회공헌 활동

현대오일뱅크 급여 1% 나눔 사회공헌 활동

명희진 기자
명희진 기자
입력 2022-03-31 20:56
업데이트 2022-04-01 01:58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이미지 확대
현대오일뱅크의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토크쇼. 현대오일뱅크 제공
현대오일뱅크의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토크쇼.
현대오일뱅크 제공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영화 제작, 급여 1% 기부 등 임직원이 함께하는 현대오일뱅크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이 주목받고 있다.

31일 현대오일뱅크에 따르면 회사 임직원들은 2011년 11월부터 매월 급여 1%를 모아 어려운 이웃을 돕고 있다. 회사의 제안과 노동조합의 동참으로 시작한 이 나눔 운동은 우리 사회에서 기부 문화가 확산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된다.

아울러 현대오일뱅크는 한국영화감독조합과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을 지원하고 있다. ‘배리어프리 영화’는 자막과 화면 해설이 포함돼 시청각 장애인과 초고령층뿐만 아니라 한국어 구사 능력이 떨어지는 다문화 가정 등도 함께 즐길 수 있는 영화다. 2020년엔 영화 ‘감쪽같은 그녀’와 ‘잃어버린 세계를 찾아서’(애니메이션)를 배리어프리 버전으로 제작했다.





명희진 기자
2022-04-01 25면
많이 본 뉴스
종부세 완화,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을 중심으로 종합부동산세 완화와 관련한 논쟁이 뜨겁습니다. 1가구 1주택·실거주자에 대한 종부세를 폐지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종부세 완화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완화해야 한다
완화할 필요가 없다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