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설 대이동 앞두고 가금농장서 고병원성 AI 잇단 발생 ‘비상’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27 15:19 환경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올들어 발생한 8건 중 5건이 22일 이후 집중
설 명절 자칫 바이러스 확산 등 대발생 우려
농식품부, 농장에 철저한 방역과 즉시 신고 당부

설 연휴 대이동을 앞두고 ‘가금’(家禽)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 인플루엔자(AI)가 잇따르면서 사육 농가와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설 연휴기간 약 2877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차량과 사람의 이동 증가에 따라 바이러스 확산 등 가축전염병의 발생 우려가 커지고 있다.
천안도 고병원성 AI 확진… 가금류 22만 마리 살처분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관계자들이 6일 충남 천안시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지난 5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하자 살처분 작업을 하고 있다. 방역 당국은 AI발생 농장 인근 500m 이내에 있는 다른 농장의 가금류 약 22만 마리를 예방적 살처분했고 3㎞와 10㎞로 방역대를 설정해 이동 통제 등 추가 확산 방지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천안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천안도 고병원성 AI 확진… 가금류 22만 마리 살처분
가축위생방역지원본부 관계자들이 6일 충남 천안시의 한 산란계 농장에서 지난 5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가 발생하자 살처분 작업을 하고 있다. 방역 당국은 AI발생 농장 인근 500m 이내에 있는 다른 농장의 가금류 약 22만 마리를 예방적 살처분했고 3㎞와 10㎞로 방역대를 설정해 이동 통제 등 추가 확산 방지 대책을 시행하고 있다.
천안 뉴스1

27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10일 충북 음성 메추리농장에서 첫 확진 후 현재 가금류에서 26건의 고병원성 AI가 확인됐다. 올들어 발생한 8건 중 22~26일에 5건이 집중됐다. 가축 위생방역 노동자들이 현장 인력 충원과 열악한 처우 개선을 촉구하며 지난 20~27일까지 진행한 파업기간 하루 1건씩 발생한 셈이다.

올해 발생 지역은 경기·전북·전남에서 각 2건, 충남·충북에서 각 1건씩 확진됐다. 가금별로는 종오리 2건, 육용오리 2건, 산란계 3건 등이다. 지난해 10월 이후 야생조류 고병원성 AI 검출은 21건이고 현재 4건을 조사 중이다.

고병원성 AI는 사육 농가들에 막대한 피해뿐 아니라 서민 물가와 직결된 계란값 등의 상승으로 이어질 수 밖에 없다.

농식품부는 감염 개체 조기 발견 및 신속한 긴급조치를 위해 가금에 대한 검사를 강화하고 나섰다. 모든 가금은 도축장 출하 전 검사를 신설했고, 방역대 3㎞ 주변 농장은 3주간 5일 간격으로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농장에서 의심사례가 발견되면 초동대응팀을 투입해 출입 통제와 예방적 살처분, 역학조사 등 방역 조치를 시행한다.

농식품부는 설 연휴 기간 비상근무반을 가동해 가축전염병 의심 신고 및 상황 체계를 24시간 유지하고 매일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가 방역 조치사항을 점검할 계획이다.

박정훈 농식품부 방역정책국장은 “가금농장은 설 연휴 기간 철저한 방역을 실시해야 한다”며 “사육 가금에서 폐사가 늘거나 산란율·사료 섭취량·활동성 저하 등 의심 증상이 있으면 즉시 신고해 달라”고 당부했다.

박승기 기자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