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최혜진, 28일 LPGA 데뷔 무대… 6년 만의 한국인 신인왕 출사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26 02:34 골프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최혜진 선수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최혜진 선수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간판스타 최혜진(23)이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신인왕 출사표를 던진다. 지난해 퀄리파잉(Q) 시리즈에서 수석으로 LPGA에 입성한 안나린(26)도 데뷔 무대를 치른다.

최혜진과 안나린은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보카러톤의 보카리오 골프클럽(파72·6701야드)에서 열리는 게인브리지 LPGA(총상금 200만 달러)에 나란히 출전한다. 지난주 올랜도에서 열린 LPGA 시즌 개막전(힐튼 그랜드 베케이션스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은 지난 2년간 LPGA 우승 경력이 참가 조건이어서 LPGA 무대에 입성하는 신인들에겐 이번 게인브리지 LPGA가 시즌 첫 대회다.

최혜진은 2017년 초청 선수로 출전한 US여자오픈에서 깜짝 준우승한 뒤, KLPGA에서 2018년부터 3년 연속 대상을 휩쓸며 통산 10승을 거둔 간판스타다. 지난달 Q 시리즈에서는 공동 8위를 기록하며 무난하게 LPGA에 입성했다. 최혜진은 2015년 이후 매년 가져오다가 지난 시즌 6년 만에 놓친 한국인 LPGA 신인왕 타이틀에 도전한다.

안나린은 최혜진에 비해 국내 무대에서의 활약이 두드러지지 않았지만 Q 시리즈에서 수석 합격하며 강력한 LPGA 신인왕 후보로 떠올랐다. Q 시리즈에서 경쟁한 폴린 루생부샤르(22·프랑스), 지난해 유럽 여자프로골프투어(LET) 신인왕과 대상을 휩쓴 아타야 티띠꾼(19·태국) 등도 신인왕 경쟁에 뛰어들 것으로 보인다.



박재홍 기자
2022-01-26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