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10억명 중 단 하나의 스타’ 김연경, 2021 세계 최고 여자배구 선수 선정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2-01-17 01:26 배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발리볼 월드 인스타그램 캡처.

▲ 발리볼 월드 인스타그램 캡처.

역시 김연경(34)은 최고였다. ‘배구 여제’ 김연경이 세상에서 가장 뛰어난 여자 배구 선수로 선정됐다.

국제배구연맹(FIVB)과 제휴해 배구 관련 소식을 전하는 발리볼 월드는 16일(한국시간) 지난해 최고의 선수로 김연경을 꼽았다. 발리볼 월드는 2021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2020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서 활약한 전 세계 남녀 배구 선수 12명의 순위를 매겨 지난 10일부터 공개해 왔다.

발리볼 월드는 “‘10억명 중 단 하나의 스타’인 김연경은 기술, 리더십, 카리스마로 세계를 사로잡았다”면서 “자신의 마지막인 올림픽에서 김연경은 할 수 있는 모든 걸 쏟아부으며 한국을 4강으로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이 매체는 “2021년은 김연경에게 새로운 이정표가 된 해였다”면서 “데뷔한 지 17시즌 만에 대표팀에서 은퇴했고, 3연속 올림픽 출전과 두 번째 올림픽 4강 진출을 이끌었다”고 김연경의 업적을 설명했다. 이어 “김연경은 2020~21시즌 한국에서 준우승을 차지했고, 최우수선수에 선정됐다”고 부연하며 김연경의 대표팀 활약을 조명했다.

김연경은 VNL에서 196점으로 활약했고, 올림픽에서는 환상적인 활약으로 예상보다 더 좋은 4강 진출을 만들어 냈다. 특히 4강의 분수령이었던 일본전에서 30점을 기록하며 김연경은 역대 최초로 올림픽에서 4경기 30점 이상을 기록한 선수가 됐다.

발리볼 월드는 지난해 소셜미디어서 김연경이 가장 많이 거론된 선수이자 배구 선수 최로로 유튜브 구독자 100만명을 넘은 선수라는 점도 짚었다. 2016 리우올림픽에서 네덜란드 대표팀을, 2020 도쿄올림픽에서 터키 대표팀을 이끌고 한국을 상대했던 지오반니 귀데티 감독은 “김연경은 러시아 선수의 몸과 미국 선수의 파워 그리고 일본 선수의 기술, 브라질 선수의 민첩성을 모두 가진 선수”라고 극찬했다.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