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코로나 걸리기 싫다” 아델, 백신 미접종 관객 거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2-09 08:20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차 접종 후 14일 지난 관객만 허용
콘서트 후 48시간 이내 코로나 검사

그래미 5관왕 석권한 아델 2017년 2월 그래미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올해의 레코드’, ‘베스트 팝 솔로 퍼포먼스’, ‘베스트 팝 보컬 앨범’ 등 5관왕을 차지한 영국 싱어송라이터 아델.  AP 연합뉴스

▲ 그래미 5관왕 석권한 아델
2017년 2월 그래미상 시상식에서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올해의 레코드’, ‘베스트 팝 솔로 퍼포먼스’, ‘베스트 팝 보컬 앨범’ 등 5관왕을 차지한 영국 싱어송라이터 아델.
AP 연합뉴스

아델의 정규 4집 음반 ‘30’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아델의 정규 4집 음반 ‘30’

영국 팝스타 아델(33)이 백신 미접종 관객은 자신의 콘서트에 입장할 수 없다고 발표했다. 그래미 상을 15번이나 수상한 아델은 최근 6년 만에 새 앨범 ‘30’을 발매하고 라스베이거스에서 장기 콘서트를 앞두고 있따.

9일(한국시간) 폭스뉴스·인디펜던트 등에 따르면 아델의 콘서트 예약을 주관하는 티켓마스터는 “행사장 입장을 위해 모든 참석자는 예방접종을 완료하고(최종 예방접종 14일 후) 행사 48시간 이내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아야 입장할 수 있다”고 공지했다.

콘서트장에 입장하기 위해서는 예방 접종 증명서 및 음성 검사 결과가 담긴 통지서가 필요하며, 가정용 키트 검사 결과는 허용되지 않는다.

아델의 정규 4집은 발매하자마자 빌보드200에서 1위, 2021 베스트앨범으로 선정되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아델은 미접종 관객을 거부하는 콘서트 방침에 대해 “현재 코로나 상황은 아무도 예측할 수 없고, 부디 내 쇼에 오는 사람이 겁먹지 않았으면 좋겠다. 무엇보다 나 또한 코로나에 걸리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아델은 코로나 때문에 2022년에 하기로 한 주요 월드 투어 일정을 연기했다고 말했다. 반면 내년 6월 같은 공연장에서 콘서트를 하는 70세 스팅은 아무 제약을 걸지 않았다. 76세 로드 스튜어트도 미접종 관객을 허용하고 있다. 다만 식사와 음주를 제외하고 항상 마스크를 착용하고 도착 시 공연장 입구에서 체온 점검을 받는 것에 동의하는 조건이다.
오프라 윈프리와 인터뷰를 한 아델. MBC 방송화면

▲ 오프라 윈프리와 인터뷰를 한 아델. MBC 방송화면

한편 최근 아델이 발표한 ‘이지 온 미(Easy On Me)’는 이혼을 겪은 뒤 아들에게 자신의 선택을 이해해 달라는 메시지를 담은 노래다. 아델은 2019년 자선사업가 사이먼 코넥키와 오랜 연애 끝에 결혼했었고, 두 사람 사이에는 아들 안젤로가 있지만 올해 초 이혼했다.

아델은 오프라 윈프리와의 인터뷰에서 “이혼을 겪으면서 술을 끊게 됐다. 혼자 해야 할 일이 많다는 생각에 술도 끊고 일도 많이 했다”라며 “아이가 착하고 행복한 사람이 됐으면 좋겠다. 다른 기대는 없다. 어떤 직업이든 상관 없다, 열정을 쏟고 자기가 행복한 직업이라면”이라는 생각을 밝혔다.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