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수도권 중위 아파트값 32개월 만에 하락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2-01 02:00 부동산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매매가 7억 7387만원… 전달보다 2.3%↓
“대출 규제·금리 상승에 저가 집값 내려”

수도권 아파트 중위 매매값이 32개월 만에 하락했다. 정부의 주택담보 대출 규제 강화와 금리 인상 조치에 이어 종합부동산세의 급등에 따라 저가 아파트 가격이 빠졌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KB부동산이 30일 발표한 월간 주택시장 동향에 따르면 이달 수도권 중위 아파트 매매 가격은 7억 7387만원으로 10월(7억 9183만원)보다 2.3%(1796만원) 하향 조정되면서 9월(7억 7673만원)과 비슷한 수준이 됐다. 중위 가격은 아파트를 가격 순서대로 나열했을 때 중앙에 위치하는 가격을 의미한다. 실제로 거래되는 중간 시세를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수도권 중위 아파트 매매값이 전월보다 하락한 것은 2019년 3월 이후 32개월 만이다. 수도권 아파트 중위값은 2019년 8월 5억원(5억 169만원)을 돌파한 지 13개월 만에 1억원이 올랐다. 이후 지난해 9월 6억원(6억 767만원)을 넘은 지 7개월 만인 지난 4월 7억원(7억 564만원)을 초과했지만 정부의 초강력 정책으로 상승에 제동이 걸렸다.

지역별로 보면 이달 서울 아파트 중위값은 10억 8000만원으로 전월(10억 7333만원)보다 0.6%(667만원) 올랐다. 강북 14개구의 중위값은 9억 1938만원으로 전월(9억 1667만원)보다 0.3%(271만원), 강남 11개는 13억 1313만원으로 전월(13억 417만원)보다 0.7%(896만원) 상승했다. 인천은 이달 처음으로 4억원 선을 넘은 4억 260만원으로 전월(3억 9347만원)보다 소폭 상승했다. 하지만 아파트가 많은 경기도에서 중위 가격은 5억 8190만원으로 전월(5억 8253만원)보다 0.1%(63만원) 하락했다. 반면 수도권 아파트 평균 가격은 7억 8388만원으로, 10월(7억 7249만원)보다 1.4%(1139만원) 상승했다.

이와 관련해 함영진 직방 빅데이터랩장은 “저가 아파트가 대출 규제와 금리 상승에 더 민감하다”며 “중위 가격 하락은 거래량이 급감하는 가운데 저가 아파트의 가격이 빠지면서 나타난 현상”이라고 말했다.



이기철 선임기자 chuli@seoul.co.kr
2021-12-01 20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