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위드 코로나’ 한 달도 안돼 신규확진 4000명대…“첫 번째 고비”(종합)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1-24 11:17 보건·복지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3일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인 평택 박애병원 상황실에서 의료진이 병실 관제시스템 영상 앞으로 지나가고 있다.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수도권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83.3%(694개 중 578개 사용)에 달해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 2021.11.23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3일 코로나19 거점전담병원인 평택 박애병원 상황실에서 의료진이 병실 관제시스템 영상 앞으로 지나가고 있다. 전날 오후 5시 기준으로 수도권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83.3%(694개 중 578개 사용)에 달해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 2021.11.23 연합뉴스

신규확진 4116명…위중증 586명 최다

정부가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를 시행한 지 한 달도 안 돼 신규 확진자 수가 4000명대로 급증했다.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수도 크게 늘었다. 정부는 코로나19 유행 상황이 계속 엄중해진다면 ‘비상계획’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4일 0시 기준으로 신규 확진자가 4116명 늘어 누적 42만 5065명이라고 밝혔다.

기존 최다 기록이었던 지난 18일 확진자 수(3292명)를 6일 만에 뛰어넘었다. 1주일 전인 지난주 화요일(발표일 기준 17일)의 3187명보다는 929명이나 많은 수치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4088명, 해외 유입이 28명이다.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 수를 보면 서울 1730명, 경기 1176명, 인천 219명 등 3125명(76.4%)으로 수도권 중심의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 비수도권은 충남 291명, 부산 118명, 경남 87명, 대구 78명, 경북 65명, 강원 62명, 전남 52명, 대전 51명, 광주 45명, 충북 40명, 전북 34명, 제주 22명, 울산 11명, 세종 7명 등 총 963명(23.6%)이다.

확진자 수가 폭증하면서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수도 크게 늘었다. 이날 집계된 위중증 환자는 586명으로 전날(549명)보다 37명 늘어 역시 최다치를 기록했다. 사망자 수도 35명으로 지난 7월 ‘4차 유행’이 시작된 이후 가장 많다. 누적 사망자 수는 3363명으로, 국내 평균 치명률은 0.79%로 집계됐다.

단계적 일상회복 4주차인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4000명을 넘어서면서 일상 회복은 중대 고비를 맞았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이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방역 상황이 예상보다 심각해 수도권만 놓고 보면 언제라도 비상계획 발동을 검토해야 하는 급박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김 총리는 “어렵게 시작한 단계적 일상회복이 첫 번째 고비를 맞았다”면서도 “우리에게는 숱한 방역위기를 이겨냈던 경험과 자신감이 있다. 언제 어디서든 마스크 쓰기, 주기적 환기, 적극적 진단검사에 협조한다면 이번 위기도 충분히 넘어설 수 있음을 확신한다”고 했다. 이어 “무엇보다 중환자 병상을 비롯한 수도권의 의료대응 여력을 회복시키는 일이 급선무”라며 재택치료 활성화를 강조했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은 이날 0시 기준 79.1%(누적 4063만 1958명)를 기록했다. 18세 이상 인구 대비로는 91.1%다.
2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2021.11.24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24일 오전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 임시선별검사소에서 시민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2021.11.24 뉴스1



최선을 기자 csunel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