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구독자 100만명 유튜버는 돈을 얼마나 벌까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0-16 11:21 국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구독자 숫자가 100만명 넘으면 유튜버로 생계 유지 가능…영상 조회수보다 광고료가 수입 규모 결정

금융 유튜버 안드레이 지크가 유튜브를 통해 얼마나 돈을 버는지 소개하고 있다. 출처:유튜브

▲ 금융 유튜버 안드레이 지크가 유튜브를 통해 얼마나 돈을 버는지 소개하고 있다. 출처:유튜브

구독자가 100만명인 유튜버는 얼마나 돈을 벌까.

비즈니스 인사이더는 16일 구독자 100만명이 넘으면 유튜브로 생계를 유지할 수 있다고 전했다.

구독자가 171만명인 금융 관련 유튜버 안드레이 지크는 이날 자신이 유튜브를 통해 얼마나 버는지 공개했다.

지난 3년간 그는 광고 수입으로 160만달러(약 18억 9000만원)를 벌었다고 전했다.

라이프스타일 관련 내용의 영상을 올리는 유튜버 티파니 마는 광고 수익으로 한 달에 1만 1500달러(약 1360만원)를 번다.

유튜브로 돈을 벌려면, 영상을 올리는 유튜버는 최소 1000명의 구독자와 4000시간의 시청 시간을 확보해야 한다.

일단 구독자 1000명과 4000 시청 시간을 확보하면, 유튜브가 파트너 프로그램을 통해 광고, 구독 등을 확인하기 시작한다.

광고 시청 횟수가 1000건이 넘으면, 광고주는 유튜브에 돈을 지급하는데 유튜브는 광고 수익의 45%를 갖고, 나머지는 유튜버에게 준다.

유튜브를 통해 돈을 많이 벌려면, 광고주가 광고 조횟수 1000건당 더 많은 돈을 내야 한다. 따라서 개인 금융이나 암호화폐에 대한 유튜브 영상에는 높은 광고비를 지불할 수 있는 광고가 붙어 유튜버가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다.

지크는 “유튜브 광고 수익은 크레디트 카드나 은행과 같이 금융과 관련되어, 광고비를 많이 지불하는 광고주가 붙는 내용일수록 더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조회수와 수익은 크게 관련이 없다는 것이다.

하지만 지크에게 유튜브 광고 수입은 그의 두번째 수익원이다. 그가 가장 많이 돈을 버는 것은 사람들이 금융 서비스에 가입하는 대가로 얻는 커미션이다. 예를 들어 그가 공유한 링크를 통해 암호화폐 및 주식 플랫폼 로빈후드에 가입하면, 중개 수수료를 벌게 된다.

지크는 지난 3월 5000만달러의 자금이 암호화폐에 투자되도록 하면서, 자신은 27만 7000달러(3억 2700만원)를 벌었다고 소개했다. 그는 이같은 제휴마케팅이 자신처럼 수수료를 먹는 사람이나 지불하는 회사, 소비자 모두에게 이득이 되는 ‘윈윈’이라고 강조했다.

반면 인테리어, 요리, 여행 등을 주제로 영상을 소개하는 유튜버 티파니 마에게는 지크처럼 돈많은 광고주가 붙기 어렵다.

대신 그녀는 20~30분의 영상당 광고를 3~4개 붙이는 방식으로 광고 수익을 최적화하기 위해 노력한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