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창작 뮤지컬의 새 기록 쓴 ‘엑스칼리버’…화려한 볼거리·강렬한 노래로 뜨거운 소통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10-16 09:00 공연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다음달 7일까지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 공연

뮤지컬 ‘엑스칼리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뮤지컬 ‘엑스칼리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국내 대형 창작 뮤지컬의 새로운 기록을 쓴 ‘엑스칼리버’가 지난 8월부터 순항해 이제 마지막 공연까지 20여일을 남겨두고 있다. 다음달 7일까지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공연되는 뮤지컬 ‘엑스칼리버’에 관객들의 호응도 더욱 달궈지고 있다.

‘엑스칼리버’는 6세기 영국 신화 속 아더왕의 전설을 재해석해 왕의 숙명을 지닌 인물이 고뇌와 혼돈을 극복하고 성장하는 모습을 그린 작품이다. 전설의 시대 고대 영국을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신비로운 분위기의 무대와 아크로바틱을 도입한 동물적이고 본능적인 안무가 화려하게 무대를 채운다. 2019년 초연 당시 제8회 예그린뮤지컬어워드와 제4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무대예술상을 받으며 진가를 인정받은 무대다.

특히 성검 엑스칼리버가 꽂힌 장소이자 작품의 주요 배경이 되는 바위산이 무대 중심에서 시시각각 변하며 다채롭게 공간을 꾸민다. 광섬유와 레이저를 활용해 마법이 공존하는 시대를 구현해 생동감 넘치는 볼거리가 많다.
뮤지컬 ‘엑스칼리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뮤지컬 ‘엑스칼리버’.
EMK뮤지컬컴퍼니 제공

화려한 무대는 배우들의 뛰어난 가창력이 더욱 돋보이게 한다. 아더 역의 김준수, 카이, 서은광, 도겸을 비롯해 랜슬럿 역에 이지훈과 에녹, 강태을, 모르가나 역에 신영숙, 장은아, 멀린 역 민영기, 손준호, 기네비어 역 최서연, 이봄소리, 울프스탄 역 이상준, 엑터 역 이종문, 홍경수 등 주·조연을 비롯해 앙상블까지 혼신의 힘을 다하는 가창력을 선보인다. ‘난 나의 것’, ‘왜 여?어’, ‘결코 질 수 없는 싸움’, ‘세상의 끝‘, ‘붙잡으려 해도’, ‘왕이 된다는 것’ 등 넘버들도 귀에 쏙 들어오며 흥을 돋운다.

‘엑스칼리버’는 전설의 영웅을 다루지만 시련을 이겨내고 일어서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아더는 평범한 청년에서 왕이 되느 숙명을 받아들이는 인물로 세상의 변화에 두려워하며 운명을 거스르려고 해보지만 고통받는 백성들을 위해 자신의 운명을 수용한다. 이후 슬픔과 고난을 이기고 희망을 노래한다.

‘엑스칼리버’의 화려한 무대 위 역동적인 서사와 카리스마 가득한 강렬한 노래 등은 초연부터 호평을 얻었지만 끊임없이 수정과 보완 작업을 거쳐 새로운 옷을 입으며 이번 재연에서 관객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갔다. 스토리라인이 더욱 돋보이도록 넘버를 더하고 무대와 안무효과 등 과감한 변화가 시즌마다 이뤄졌다. 공연은 다음달 7일까지 이어진다.

허백윤 기자 baikyoon@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