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양천구 치매안심센터 복지부 장관표창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30 15:26 사회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치매우수프로그램 운영 분야 우수기관

서울 양천구 치매안심센터가 보건복지부 ‘치매우수프로그램 운영 분야 우수기관’에 선정돼 복지부장관 표창을 받게 된 29일, 김수영(가운데) 서울 양천구청장이 구청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천구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서울 양천구 치매안심센터가 보건복지부 ‘치매우수프로그램 운영 분야 우수기관’에 선정돼 복지부장관 표창을 받게 된 29일, 김수영(가운데) 서울 양천구청장이 구청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양천구 제공

서울 양천구는 구가 운영하는 치매안심센터가 2021년 보건복지부 주관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에서 ‘치매우수프로그램 운영 분야 우수기관’에 선정돼 복지부장관 표창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


복지부는 매년 치매안심 문화 조성과 사회 공감을 확산하기 위해 치매극복에 기여한 단체와 개인을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이번에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양천구 치매안심센터는 2008년 5월 개소 뒤 치매국가책임제의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해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지역사회 차원의 치매 극복을 위해 노력해 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치매안심센터는 치매 조기검진과 상담 등의 기본 사업을 비롯해 맞춤형 사례관리, 인지강화 프로그램, 치매치료 관리비 및 보호물품 제공 등 치매통합관리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치매예방과 인지강화, 환자 쉼터 등 대상자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해 지역사회 치매예방 관리사업의 중추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치매안심마을, 치매안심 주치의, 뇌몸튼튼 걷기운동(특화사업), 배회·실종 어르신 예방을 위한 인식표 및 위치추적기 무료지원서비스 등 환자 친화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 주민에게 가까이 다가가는 서비스를 제공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고령사회에 진입하면서 노령인구 및 치매환자가 급속히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치매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치매 친화적 환경을 조성, 치매 어르신과 가족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양천구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