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홍남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10월 말부터 지급...차질없이 준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30 09:25 경제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홍남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10월 말부터 차질없이 지급”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1.9.30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홍남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10월 말부터 차질없이 지급”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3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2021.9.30 뉴스1

정부가 코로나19 사태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들에 대한 손실보상금을 오는 10월 말부터 지급한다.

30일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정부서울청사에서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소상공인·취약계층·한계기업들의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적 지원 노력에 결코 소홀함이 없도록 할 것”이라면서 “특히 집합금지·제한업종에 대한 손실보상 작업은 ‘맞춤형으로 최대한 신속·간편하게’라는 모토하에 10월 말부터 차질없이 지급되도록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4분기는 우리 경제의 전반적 회복력 향상 및 올해 경제성과 극대화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시기”라면서 “ 10월 중에는 전국민 70% 백신접종 및 집단면역 형성 등을 계기로 하는 소위 ‘단계적 일상회복(위드코로나)’ 시도를 통해 근본적으로 방역과 경제의 조화를 통한 민생 회복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이월·불용 최소화 조치를 통해 수조원 상당의 ‘제2 경기보강’효과를 노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경기회복의 가장 중요하고 강력한 근간은 역시 민간투자력”이라면서 “연초부터 추진 중인 110조원 투자 프로젝트를 추가 실행하고 국민참여 뉴딜펀드 추가분 1천억원어치를 조기에 조성하는 등 민간투자가 최대한 활성화되도록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