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속보] 의정부교도소 탈주범 하남경찰서에 자수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26 21:36 사건·사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6일 밤 하남경찰서에 스스로 찾아가

경기 의정부교도소 정문 안에서 입감을 대기하던 중 탈주한 20대 남자가 30시간 만에 검거됐다.

경기북부경찰청은 탈주범 A(25)씨가 26일 오후 8시20분쯤 하남경찰서에 자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3시30분쯤 의정부교도소 정문 안에서 입감 전 코로나19 검사를 위해 대기 하던 중 차량이 나가기 위해 잠시 열린 정문을 통해 수갑을 찬 채 도주했다. 당시 그의 옆에는 호송을 담당하던 수사관들이 있었으나, 갑자기 밀치고 교도소 밖으로 달아나는 바람에 곧바로 붙잡지 못했다.

A씨는 절도 등 혐의로 의정부지법에서 재판을 받을 예정이었으나 출석하지 않아 구속영장이 발부된 상태였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재판과 별건의 사건으로 A씨를 검거해 의정부지검에 인계한 상황이었다.

경찰은 150여명의 인력과 수색견을 동원해 교도소 주변과 수락산 일대를 밤새 수색했지만 A씨를 붙잡지 못했고, 날이 밝자 수색범위를 확대하고 전담 인력을 편성해 수색을 재개했으나 또 다시 날이 어두워지면서 난감한 상황이었다. A씨의 도주 경로 등은 아직 확진되지 않았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