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창렬하다” 김연경 식빵 스티커값? 혹평 일색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9-16 09:20 문화·건강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잼 등 별도 첨가물 없이 식빵 세 장

식빵언니 내용물 후기. 온라인커뮤니티

▲ 식빵언니 내용물 후기. 온라인커뮤니티

가격에 비해 제품이 부실하다는 의미로 사용되는 인터넷 유행어 ‘창렬하다’. SPC삼립이 ‘배구여제’ 김연경 선수를 모델로 앞세워 야심차게 출시한 신제품 ‘식빵언니’가 혹평을 받고 있다.

‘식빵언니’는 별도 첨가물 없이 식빵 3장에 김연경 선수 스티커 2장으로 구성됐다. 가격은 1800원. SPC삼립은 “뜨거운 물로 반죽하는 ‘탕종법’을 적용해 촉촉하고 찰진 식감을 구현했다”고 소개했지만 실제로 이를 산 고객들은 가격에 비해 별다른 차이점을 느끼지 못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온라인커뮤니티에는 ‘김창렬을 위협하는 김연경 식빵’이라는 제목으로 관련 게시물이 잇따라 올라왔다. 작성자는 “식빵 3조각과 스티커 가격이 1800원”이라며 “아무리 특별한 제조법을 썼어도 2500원 내외면 10장짜리 식빵을 살 수 있는데 3장을 저 가격에 파는 건 너무 심하다”라고 말했다.

일부 긍정적인 반응도 있었다. 한 네티즌은 “소포장 식빵은 자취생에게는 좋다. 김연경 선수 팬이면 한 번 사볼 만한 것 같다. 그럼에도 빵 두께나 내용물이 특별하지 않아서 아쉽다”라고 말했다.

자신을 김연경 선수의 팬이라고 밝힌 네티즌은 “회사 측이 김연경의 ‘식빵 언니’ 이미지를 차용했는데, 이런 구성이면 오히려 김연경 선수 이미지에 폐만 끼칠 것 같다”라며 우려의 시선을 보냈다. 
김연경 식빵언니.SPC 삼립

▲ 김연경 식빵언니.SPC 삼립



김유민 기자 planet@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곽태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