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속보] 남자 펜싱 맏형 김정환 개인전 동메달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7-24 21:01 2020 도쿄올림픽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펜싱 남자 사브르 김정환(오른쪽)이 24일 저녁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2020 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개인전 준결승전에서 이탈리아의 루이지 사멜레 선수에게 패배한 뒤 아시워하고 있다. 김정환은 준결승전에서 이탈리아의 루이지 사멜레 선수에 12-15로 지고 동메달 결정전에 진출했다. 2021.07.24 지바=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 펜싱 남자 사브르 김정환(오른쪽)이 24일 저녁 일본 지바 마쿠하리 메세 B홀에서 열린2020 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개인전 준결승전에서 이탈리아의 루이지 사멜레 선수에게 패배한 뒤 아시워하고 있다. 김정환은 준결승전에서 이탈리아의 루이지 사멜레 선수에 12-15로 지고 동메달 결정전에 진출했다. 2021.07.24 지바=올림픽사진공동취재단

한국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의 맏형 김정환(38·국민체육진흥공단)이 2020 도쿄올림픽 개인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정환은 24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사브르 개인 동메달 결정전에서 산드로 바자제(조지아)를 15-11로 따돌리고 3위에 올랐다.

2012 런던 대회 단체전 우승 멤버이자 2016 리우데자네이루 대회 개인전 동메달리스트인 김정환은 개인전에서 2회 연속, 단체전까지 포함하면 3회 연속 올림픽 메달을 거머쥐었다.

이날 한국 남자 사브르 선수 중 유일하게 4강에 진입했으나 준결승에서 루이지 사멜레(이탈리아)에게 12-15로 역전패해 첫 개인전 결승 진출을 눈앞에서 놓쳤던 김정환은 바자제와의 동메달 결정전은 놓치지 않고 시상대에 서게 됐다.

이번 대회 남자 사브르 개인전엔 세계랭킹 1위 오상욱(성남시청), 9위 구본길(국민체육진흥공단)도 출전했으나 오상욱은 8강, 구본길은 32강에서 탈락했다.



윤창수 기자 geo@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