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대구 간 윤석열 “박근혜 수사 비판 충분히 이해…마음속으로 송구”(종합)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7-20 23:16 정치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박근혜 향한 안타까운 마음 일리 있다”
“비난받을 건 받고 수용할 건 수용하겠다”
“검사로서 朴사건 처리했지만
정치해보니 참 어려운 일”…사면에 긍정

‘대구경북 봉쇄’ 발언에 “철없는 미친 소리”
朴 성모병원 재입원… “어깨 등 지병치료”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지병 치료차 입원하기 위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오른쪽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 2021.7.20 연합뉴스

▲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지병 치료차 입원하기 위해 20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오른쪽은 윤석열 전 검찰총장. 2021.7.20 연합뉴스

윤석열 대구 방문에 몰린 인파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전 대구 달서구 2.28 민주의거 기념탑을 찾아 참배하는 가운데 윤 전 총장을 보러 인파가 몰려있다. 2021.7.20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윤석열 대구 방문에 몰린 인파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전 대구 달서구 2.28 민주의거 기념탑을 찾아 참배하는 가운데 윤 전 총장을 보러 인파가 몰려있다. 2021.7.20 연합뉴스

야권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수감 생활을 하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우리가 존경할 만한 부분이 다 있다”면서 “마음속으로 송구한 부분도 없지 않다”고 밝혔다. 윤 전 총장은 “정서적으로, 정치적으로 다른 생각을 가진 분이 있다면, 비난 받을 건 받고 수용해야 할 건 수용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지병 치료차 올해 두 번째로 외부 병원에 입원했다.

“박근혜, 존경할 만한 부분 다 있다”
“공무원 연금개혁 어려운 결단”


윤 전 총장은 이날 대구KBS 인터뷰에서 ‘적폐 수사에 대해 스스로 어떻게 평가하나’라는 질문에 “지역에서 배출한 대통령에 대한 수사 소추를 했던 것에 대해 섭섭하거나 비판적인 생각을 가진 분들을 충분히 이해하고 마음속으로 송구한 부분도 없지 않다”며 이렇게 답했다.

윤 전 총장은 앞서 대구 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박 전 대통령을 어떻게 평가하나’라는 기자 질문에 “(전직 대통령들은) 정말 나라의 어려운 일들을 고독한 상태로 누가 딱 정답을 가르쳐줄 수 없는 상황에서 고민하고 처리해나간 분들”이라고 언급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도 그런 차원에서 국가 지도자로서 어려운 결단을 잘 내린 것도 많지 않은가”라며 공무원 연금 제도 개혁을 거론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박근혜 전 대통령
연합뉴스

다시 구치소로 돌아가는 박근혜 코로나19 확진자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뒤 병원에서 격리를 마치고 머물던 박근혜 전 대통령이 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서 퇴원하고 있다. 2021.2.9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다시 구치소로 돌아가는 박근혜
코로나19 확진자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뒤 병원에서 격리를 마치고 머물던 박근혜 전 대통령이 9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서 퇴원하고 있다. 2021.2.9 연합뉴스

尹 “박근혜 장기구금 안타까운 분 많아”
“국민 심정 상당 부분 공감” 사면 찬성


윤 전 총장은 또 박 전 대통령 사면과 관련, “전직 대통령의 장기 구금을 안타까워 하는 분들이 많다”면서 “저 역시 그런 국민 심정에 상당 부분 공감하고 있다”고 사실상 찬성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과거 박 전 대통령을 아끼고 애정을 갖고 지금도 강력히 지지하고 계신 분들의 안타까운 마음도 다 일리가 있다고 본다”라고 했다.

그는 자신이 문재인 정부 초반 서울중앙지검장으로서 박 전 대통령 수사를 지휘한 데 대해 “검사로서 형사법을 기준으로 사건을 처리할 수밖에 없는 위치에서 일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가 정치를 시작해보니까 이게 참 어려운 일이더라”라고 덧붙였다.
박근혜, 어깨 통증 탓 서울성모병원 입원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20일 지병 치료를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 들어가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은 어깨통증 등의 질환으로 구치소와 외부 병원에서 진료를 받아 왔다.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박근혜, 어깨 통증 탓 서울성모병원 입원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20일 지병 치료를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 들어가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은 어깨통증 등의 질환으로 구치소와 외부 병원에서 진료를 받아 왔다.
연합뉴스

박근혜, 서울성모병원 재입원
“어깨·허리통증 치료…퇴원은 미정”


서울구치소에 수감 중인 박 전 대통령은 이날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법무부는 “박 전 대통령은 어깨 부위 수술 경과 관찰을 비롯해 허리통증 치료 등 지병 치료차 입원한 것”이라면서 “퇴원 일정은 미정”이라고 밝혔다.

박 전 대통령은 2019년 어깨 수술을 위해 78일간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하는 등 어깨통증 등의 질환으로 구치소와 외부 병원에서 진료를 받아왔다.

올해 초에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같은 병원에 입원했다가 음성판정을 받고 20일간 치료받았었다.
서문시장 상인 격려하는 윤석열 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낮 대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인과 인사 나누며 격려하고 있다. 2021.7.20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서문시장 상인 격려하는 윤석열
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낮 대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인과 인사 나누며 격려하고 있다. 2021.7.20 뉴스1

손 흔드는 윤석열 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낮 대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가 연결통로에 환영 나온 시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2021.7.20/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손 흔드는 윤석열
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낮 대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가 연결통로에 환영 나온 시민들을 향해 손을 흔들어 인사하고 있다. 2021.7.20/뉴스1

尹 “대구 아니었으면 민란 일어났을 것”
“질서 있게 대처, 대구 계신 분들 대단해”


한편 윤 전 총장은 이날 지난해 초 논란이 된 여권발 ‘대구·경북(TK) 봉쇄 발언’을 “철없는 미친 소리”라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윤 전 총장은 이날 대구동산병원을 방문해 “대구 코로나 확산 저지를 위한 의료진과 시민들의 노력을 지원해주기는커녕 (여당에서) 우한 봉쇄처럼 대구를 봉쇄해야 한다는 그런 철없는 미친 소리까지 막 나오는 와중에 대구 시민들 자존심이, 굉장히 상실감이 컸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발언은 민주당이 지난해 2월 고위 당정청 협의회 결과 브리핑에서 대구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 중 하나로 “최대 봉쇄 조치”를 거론했다 논란을 빚은 일을 지적한 것이다. 당시 홍익표 수석대변인은 “지역 봉쇄를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해명했으나 결국 사퇴했다.

윤 전 총장은 또 “지금 정권은 K방역으로 정말 덕을 톡톡히 봤지만, K방역을 만든 데가 바로 이 장소 아닌가”라면서 “질서 있게 대처하는 것을 보고, 정말 대구 지역에 계신 분들이 대단한 분들이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많은 사람들이 초기에 코로나19 확산된 곳이 대구 아닌 다른 지역이었다면 정말 질서있는 처치나 진료가 안 되고 아마 민란부터 일어났을 것이라고 할 정도로 애 많이 쓰셨다”고 말했다.

그는 “이 지역민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티 안내고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한다는 마음으로 이렇게 해주신 데 대해 정말 깊은 경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대구서 예방접종센터 찾은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시설을 살펴보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구서 예방접종센터 찾은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에 마련된 예방접종센터를 방문해 시설을 살펴보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서문시장서 기자 간담회 하는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서문시장 상인회 사무실에서 지역 기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서문시장서 기자 간담회 하는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서문시장 상인회 사무실에서 지역 기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대구 서문시장서 상인과 인사하는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대구 서문시장서 상인과 인사하는 윤석열
대선 출마를 선언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0일 오후 대구 중구 서문시장을 찾아 상인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1.7.20 연합뉴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