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툰, 日 전자만화 플랫폼서 종합 1위 달성

탑툰, 日 전자만화 플랫폼서 종합 1위 달성

신성은 기자
입력 2021-07-12 14:34
업데이트 2021-07-12 14:34
  • 글씨 크기 조절
  • 프린트
  • 공유하기
  • 댓글
    14
글로벌 웹툰 플랫폼 ‘탑툰’을 운영하는 ㈜탑코가 일본 1위의 전자 만화, 서적 플랫폼 ‘코믹 시모아’ 내에서 유통 중인 연재작이 종합 1위를 달성해 이를 기념하기 위한 트로피를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코믹 시모아는 일본 최대 통신사 NTT가 운영중인 전자 만화, 서적 플랫폼으로 올해부터 랭킹 1위를 차지한 작품을 대상으로 NTT 운영 출판사인 솔마레에서 기념 트로피를 보내는 행사를 진행 중이다. 선정 기준으로는 2020년 4월부터 2021년 3월 대상 작품 중 각 분야 및 종합 랭킹에서 1위에 오른 작품에 수여하고 있다.
금번 트로피 수여는 탑툰이 코믹 시모아 플랫폼에 유통하는 연재작 ‘멋진 신세계’ 일본어판이 지난해 11월과 12월에 청년만화랭킹 1위, 그리고 올해 2월에 청년만화랭킹 및 종합랭킹 1위를 차지하는 성과를 거두며 이루어졌다.

탑툰 관계자는 “만화 강국인 일본에서 소속 작가들의 연재작이 인기를 얻으며 탑툰의 저력을 재확인할 수 있었다”며, “멋진 신세계를 비롯한 작품들이 코믹 시모아 청년 등급 1~4위에 랭크 되어 매우 고무적인 상황이며, 이는 일본에서 플랫폼을 통해 웹툰을 유통하고 있는 국내 웹툰 플랫폼들의 성과와 비교해도 월등한 수치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앞으로도 일본 내 한국 웹툰의 위상을 높이고 글로벌 시장에서 K-웹툰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탑툰은 지난 2015년 7월부터 대만에 자체 플랫폼을 론칭하여 해외 진출의 시동을 걸었고, 이후 일본과 동남아 등에서 웹툰 콘텐츠를 2차 유통하고 있다. 일본에서는 ‘코믹 시모아’ 외에도 ‘메챠코믹’, ‘망가왕국’ 등의 일본 전자서적 사이트에 웹툰 콘텐츠를 활발히 유통하고 있다.

최근에는 글로벌 사이트인 ‘탑툰 플러스’를 정식 오픈, 미국 시장을 필두로 서구 시장으로의 진출을 본격화하며 소속 웹툰 작가들의 활동 무대를 글로벌 시장으로 넓히는 데 주력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많이 본 뉴스
금투세 논쟁, 당신의 생각은?
정치권에서 ‘금융투자소득세’ 논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제도는 당초 지난해 시행하기로 했다가 2년 유예한 끝에 내년 1월 도입을 앞두고 있습니다. 소수의 고소득자에 대한 과세가 필요하다는 주장과 큰 손들의 해외 이탈로 증시 전반에 투자심리가 악화할 것이라는 우려가 충돌하고 있습니다. 금투세 도입에 대한 당신의 생각은?
예정대로 시행해야 한다
재검토·보완이 필요하다  
한 차례 더 유예해야 한다
금투세를 폐지해야 한다 
잘 모르겠다
광고삭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