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조성진, 5년 만에 쇼팽 앨범… “더욱 깊어진 해석으로 협주곡 완성”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6-25 09:48 음악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8월 두 번째 쇼팽 앨범…오늘 스케르초 선공개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과 네 개의 스케르초가 담긴 앨범으로 5년 만에 더욱 깊어진 해석을 펼쳐낸다. 유니버설뮤직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과 네 개의 스케르초가 담긴 앨범으로 5년 만에 더욱 깊어진 해석을 펼쳐낸다.
유니버설뮤직 제공

피아니스트 조성진이 5년 만에 쇼팽 앨범으로 돌아온다.

유니버설뮤직은 25일 “조성진이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과 4개의 스케르초를 담은 앨범을 8월 26일 발매한다”고 말했다. 이 가운데 쇼팽 스케르초 2번 음원과 뮤직비디오가 이날 온라인을 통해 선공개된다고도 덧붙였다.


지난 2015년 쇼팽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하며 도이치 그라모폰(DG)과 전속 계약을 맺은 조성진은 2016년 쇼팽 피아노 협주곡 1번을 담은 앨범으로 데뷔했다. 5년 만에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과 스케르초 앨범으로 그 사이 더욱 깊어진 그의 해석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유니버설뮤직 측은 설명했다. 이번 앨범에서 조성진은 지난 데뷔 앨범과 같이 지아난드레아 노세다가 지휘하는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와 호흡을 맞췄다.
피아니스트 조성진. 유니버설뮤직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피아니스트 조성진.
유니버설뮤직 제공

지난 2018년 BBC 프롬스를 비롯해 최근까지도 여러 무대에서 쇼팽 피아노 협주곡 2번을 선보였지만 그가 공식적으로 녹음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쇼팽이 남긴 피아노 협주곡은 단 두 개 뿐이어서 이번 녹음을 통해 쇼팽의 피아노 협주곡을 완성하는 것이기도 하다.

디지털 앨범과 한국에서 발매되는 디럭스 버전 앨범에는 ‘혁명’으로 불리는 연습곡 12번과 즉흥곡 1번, 녹턴 2번도 추가로 수록된다.

허백윤 기자 baikyoon@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