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부산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 운영…골든타임 확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6-23 09:27 지역별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부산시가 119 구급차의 신속한 환자 이송을 위한 신호 체계를 운영한다.

부산시는 부산대학 병원 권역외상센터 일원을 대상으로 ‘긴급차량 우선신호시스템’을 이달 말부터 시범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이 시스템은 긴급차량이 지나가는 경로의 신호등이 녹색으로 자동 변경되고,주변 운전자에게는 긴급차량이 지나가는 것을 알려줘 신속한 응급환자 이송을 지원한다.

우선신호시스템은 긴급차량이 우선신호 애플리케이션을 탑재한 전용 스마트폰을 통해 우선신호를 요청하면 교통신호센터에서 차량의 위치정보를 초고속 무선통신망을 통해 1초 단위로 파악하고,경로 정보를 활용해 긴급차량 진행 방향 신호교차로의 녹색신호시간을 자동으로 연장해 주는 방식이다.
<부산시 제공>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부산시 제공>

긴급차량이 해당 교차로를 통과하면 교통신호는 다음 교통신호로 자동 복귀된다.

시는 이 시스템이 긴급차량의 출동 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켜 응급환자의 골든타임 확보로 시민의 생명을 보호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소방공무원 등 긴급차량 운전자의 안전한 운행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부산시는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자체 현장실험 결과,우선신호 적용 시 통행시간은 32.0∼65.8% 감소,통행속도는 47.0∼192.0%까지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시범운영은 실제 119차량을 대상으로 운영 효과를 분석하는 기회”라며 “시범운영 결과를 바탕으로 우선신호시스템 운영지역과 대상 차량을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부산김정한 기자 jhki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곽태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