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속보] 英보건 “인도 변이, 백신 미접종자에 산불처럼 번질 수도”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5-17 19:35 유럽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30만~40만명대를 기록하고 있는 인도는 현재 병상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진은 코로나19 확진자로 붐비고 있는 인도의 한 병원 내부의 모습. 한국 월드비전 제공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연일 30만~40만명대를 기록하고 있는 인도는 현재 병상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사진은 코로나19 확진자로 붐비고 있는 인도의 한 병원 내부의 모습. 한국 월드비전 제공

영국 보건장관이 17일(현지시간)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인도 변이 바이러스가 백신 미접종자 사이에 산불처럼 번질 수 있다”고 경고했다.

맷 행콕 보건장관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독려하면서 인도 변이 확산 상황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고 텔레그래프와 더 타임스 등 영국 언론이 보도했다.

그는 인도 변이가 볼턴과 블랙번 등 최근 코로나19가 급증하는 일부 지역에서 대표적인 바이러스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행콕 장관은 BBC 인터뷰에서도 인도 변이 감염력이 얼마나 더 강한지 모르지만 전국에서 주요 바이러스가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영국 정부는 적극적 백신 접종으로 대응하고 있다.

영국 정부는 인도 변이 우려 속에서 예정대로 식당 실내 영업과 실내 모임 등을 허용했지만 너무 느슨해져서는 안된다며 주의 메시지를 거듭 내보내는 상황이다.

강주리 기자 jurik@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