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KKKKKKKKKKK 완벽한 뷰캐넌 완봉승 1호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4-16 02:56 야구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K삼성, 4-0 한화 완파 ‘위닝 시리즈’

삼성 라이온즈의 선발투수 뷰캐넌이 1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9회초 역투하고 있다. 대구 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삼성 라이온즈의 선발투수 뷰캐넌이 15일 대구 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경기에서 9회초 역투하고 있다. 대구 뉴스1

데이비드 뷰캐넌(삼성 라이온즈)이 삼진 11개를 잡는 눈부신 호투로 시즌 1호 완봉승을 거두며 팀에 귀중한 승리를 안겼다.

뷰캐넌은 15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한화 이글스와의 주중 3연전 마지막 경기에 선발 등판해 9이닝 동안 108구를 던지며 2피안타 11탈삼진 1볼넷 무실점으로 팀의 4-0 승리를 이끌었다. 이번 시즌 리그 1호이자 한국무대 첫 완봉승이다.

이날 뷰캐넌은 직구(14구)와 커브(13구), 투심(13구), 커트(37구), 체인지업(31구)을 고루 섞어 던지며 한화 타선을 요리했다. 직구 최고 시속은 149㎞를 찍었다. 스트라이크가 70구에 달할 정도로 완벽한 제구력으로 경기를 지배했다.

뷰캐넌은 경기 시작과 함께 4연속 탈삼진을 잡았다. 3회초 정진호에게 첫 안타를 허용했지만 후속 타자를 땅볼로 잡아냈고 7회초 하주석에게 번트 안타를 허용했지만 라이온 힐리에게 병살타를 유도했다. 한화 타자들은 누구도 2루를 밟지 못했고 뷰캐넌은 3회초를 제외하고 모든 이닝을 세 타자로 끝내는 괴력을 발휘했다.

삼성 타자들은 발야구로 에이스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삼성은 3회말 1사 후 김상수가 볼넷으로 출루한 뒤 도루로 만든 2사 2루에서 호세 피렐라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얻었다. 4회말 역시 볼넷으로 출루한 박해민이 2루를 훔친 뒤 강민호의 좌전 적시타로 추가점을 냈다. 삼성은 6회말 피렐라의 홈런포와 밀어내기 볼넷으로 4-0으로 달아났다.

뷰캐넌은 9회초에도 등판해 순식간에 삼자 범퇴로 끝내며 대미를 장식했다. 마지막 아웃을 잡자 홈팬들은 크게 환호했고 뷰캐넌은 강민호와 포옹하며 완봉의 기쁨을 만끽했다.

뷰캐넌은 “투수로서 9회를 다 던질 수 있다는 자체가 좋은 일”이라며 “오늘이 지금까지 거둔 완봉승 중에 제구나 구위가 가장 좋았던 것 같다”고 웃었다. 허삼영 감독은 “뷰캐넌이 에이스다운 피칭을 보여줬다”고 칭찬했다.

대구 류재민 기자 phoem@seoul.co.kr

2021-04-16 26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