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함소원 방송 조작 논란’ TV조선 ‘아내의 맛’ 끝난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4-08 17:24 문화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신뢰 훼손 책임 통감”…13일 시즌 종료

‘아내의 맛’에 출연했던 방송인 함소원(오른쪽)과 천화(진화) 부부. 방송 캡처

▲ ‘아내의 맛’에 출연했던 방송인 함소원(오른쪽)과 천화(진화) 부부. 방송 캡처

최근 방송인 함소원의 방송 조작 논란으로 도마에 올랐던 TV조선 ‘아내의 맛’이 시즌을 종료한다.

‘아내의 맛’ 제작진은 8일 “함소원 씨와 관련된 일부 에피소드에 과장된 연출이 있었음을 뒤늦게 파악했다”면서 “시청자 여러분들의 지적과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13일을 끝으로 시즌 종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모든 출연진과 촬영 전 인터뷰를 했고 그 인터뷰에 근거해 에피소드를 정리한 후 촬영하는 것을 원칙으로 했다”면서 “다만 출연자의 재산이나 기타 사적인 영역에 대해서는 프라이버시 문제이기 때문에 사실 여부를 100% 확인하기엔 여러 한계가 있다”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방송 프로그램의 가장 큰 덕목인 신뢰를 훼손한 점에 전적으로 책임을 통감한다”며 “시청자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린 데 대해 송구스럽다”며 사과했다.

18살 차 한중 커플로 유명한 함소원·천화 부부는 2018년 6월 ‘아내의 맛’에 합류해 프로그램 화제성을 높였다. 그러나 최근 함소원의 시부모 별장, 신혼집, 목소리 대역 등 여러 조작 의혹에 휩싸였다. 논란이 커지며 지난달 28일 프로그램에서 하차했으나, 별도의 사과나 제작진의 해명이 없어 시청자들의 항의를 받아왔다.

김지예 기자 jiye@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