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나오미 “스시 좋아한다면… 아시아 혐오 멈춰라”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31 01:44 스포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亞 첫 테니스 랭킹 1위, SNS로 호소

오사카 나오미. USA 투데이 스포츠 연합뉴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오사카 나오미.
USA 투데이 스포츠 연합뉴스

아시아 국적의 첫 남녀테니스 세계랭킹 1위에 올랐던 오사카 나오미(24·일본)가 ‘아시아 혐오’를 멈춰 달라고 호소했다.

오사카는 최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사람들이 버블티나 일본 만화, 떡, 스시, 말차 등을 좋아하는 만큼 아시아인을 사랑하면 어떨까”라면서 “어떤 문화를 즐기면서 그것을 만들어 낸 인종을 공격하고 차별하는 것을 상상해 보라”고 적었다. 최근 미국 조지아주에서 발생한 총격 사건으로 아시아인 6명이 희생된 ‘증오 범죄’에 대한 반응이다.

카리브해의 섬나라 아이티 사람인 아버지와 일본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아시아계 혼혈인인 오사카는 ‘아시아인 혐오를 멈추자’(stopasianhate)는 해시태그를 달고 “이런 것을 따로 이야기해야 한다는 사실이 슬프다”며 “상식이 상식으로 통용되지 않는 것이 지금의 현실”이라고 안타까워했다. 오사카는 지난해 미국에서 흑인 차별이 사회적 문제로 커졌을 때도 인종차별에 반대하는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냈다. 지난해 9월 US오픈 때는 매 경기 희생자의 이름이 적힌 마스크를 착용하고 코트에 등장했다.

최병규 전문기자 cbk91065@seoul.co.kr

2021-03-31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