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쿡방’ 속 저 문신 “도망친 마피아다”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31 06:23 유럽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7년 도주 조직원, 유튜브 올렸다가 덜미

이탈리아 마피아 비아르트의 체포 장면. 사진=이탈리아 내무부 유튜브 영상 캡처

▲ 이탈리아 마피아 비아르트의 체포 장면. 사진=이탈리아 내무부 유튜브 영상 캡처

카리브해 섬나라에서 수년째 도피생활을 해 왔던 이탈리아 마피아가 유튜브에 ‘쿡방’(요리 영상)을 올렸다가 덜미를 잡혔다. 얼굴은 가렸지만, 영상에 독특한 문신이 노출되는 바람에 정체가 탄로 났다고 가디언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탈리아서 도미니카공화국으로 도주

마피아 은드랑게타 분파 조직원으로 이번에 검거된 마르크 페렌 클라우데 비아르트(53)는 마약밀매 혐의로 2014년 내려진 이탈리아 검찰의 체포 명령을 피해 7년째 도주 중이었다. 일단 중미 코스타리카로 도주했던 비아르트는 5년 전부터 도미니카공화국의 해변도시인 보카치카에 숨어 살았다.

보카치카에서 현지 이탈리아 사람들과 교류도 하지 않고 은둔 생활을 이어 가던 비아르트는 아내와 함께 이탈리아 요리 영상을 찍어 유튜브에 올리는 치명적인 실수를 범했다. 이탈리아 경찰은 영상 속 그의 문신을 알아챘고, 비아르트는 결국 인터폴에 체포돼 29일 이탈리아 밀라노로 송환됐다. 이탈리아 경찰은 “이탈리아 요리를 향한 사랑 덕분에 그가 인터넷과 소셜미디어에 남긴 흔적을 추적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코로나 치료 입원한 마피아 검거도

이날 포르투갈에선 2007년 독일 뒤스부르크에서 경쟁 마피아 조직원 6명을 사살한 뒤 14년 동안 도주생활을 해 온 은드랑게타의 또 다른 조직원 프란체스코 펠레(44)가 검거됐다. 마피아 중에서도 가장 악질적인 수배자로 알려진 펠레는 코로나19 치료를 위해 리스본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 검거됐다.

은드랑게타는 장화 모양 지형인 이탈리아에서 앞굽 부분에 위치한 칼라브리아를 거점으로 삼는 마피아 분파다. 유럽으로 들어오는 코카인 대부분을 통제하면서 세를 확장한 은드랑게타는 시칠리아 마피아인 코사 노스트라에 필적하는 분파로 꼽힌다.

홍희경 기자 saloo@seoul.co.kr
2021-03-31 12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