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실시간실시간 속보

㈜엔피프틴, 초기창업패키지 주관기관 2년 연속 선정… 4월 중 창업기업 모집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29 15:03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2020년 19개 창업기업 발굴, 2021년에는 그린(친환경) 분야 스타트업도 모집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 ㈜엔피프틴이 2년 연속 중소벤처기업부 초기창업패키지 주관 기관에 선정됐다.
초기창업패키지는 초기창업기업의 안정화와 성장을 지원하는 핵심 액셀러레이팅 사업이다. 주로 대학 및 공공기업이 주관하던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에서 민간기업인 ㈜엔피프틴이 주관기관으로 선정된 후 그 성과를 인정받아 올해까지 2년째 사업을 운영하게 됐다.

2020년에 19개의 창업기업을 발굴해 사업화를 지원했으며 올해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유망 창업아이템 및 고급 기술을 보유한 창업 3년 이내 초기 창업기업 대상 사업을 진행한다.

올해의 키워드 ESG가 화두인 만큼 그린(친환경) 분야 스타트업을 포함한 총 20개의 창업기업을 선발해 기업당 평균 7천만 원의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자금 이외에도 시제품 제작, 지재권 취득, 마케팅 등에 소요되는 사업화 자금 및 사업화 역량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허제 ㈜엔피프틴 공동대표는 “2020년 초기창업패키지 주관기관으로 선정되어 더 많은 기업들을 지원하고 소통할 수 있었다. 올해에도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을 통해 사업화 지원부터 투자, 유통 판로 지원까지 실질적인 사업화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엔피프틴은 2015년 제조·메이커스 기반으로 설립된 하드웨어 액셀러레이터이다. 스타트업 발굴·투자·육성을 전문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2018년 별도 법인 ‘N15 Partners(엔피프틴파트너스)’ 설립 후 2018년 중소벤처기업부 공식 액셀러레이터로 등록되었으며, 2019년 중소벤처기업부 투자기관인 팁스(TIPS) 운영사로 선정되어 초기 스타트업을 전문적으로 투자 및 육성하고 펀드 운용을 통한 직접 투자도 진행한다.

현재까지 68개 대기업, 37개 공공, 35개 정부·지자체, 35개 대학과 50건 이상의 액셀러레이팅 및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운영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연간 2000개 이상의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있다.

한편 2021년 초기창업패키지 지원사업 모집공고는 3월 26일 금요일 오후 2시부터 4월 15일 목요일 오후 6시까지 K스타트업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문의는 메일 또는 유선으로 가능하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