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내일 중국발 황사로 미세먼지 ‘매우나쁨’...봄비로 화요일까지 아침 기온 뚝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28 11:54 과학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벚꽃 적시는 봄비 봄비가 내린 27일 오후 서울 광화문 역 앞에서 우산을 쓴 시민이 벚꽃을 보며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21.3.27/뉴스1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벚꽃 적시는 봄비
봄비가 내린 27일 오후 서울 광화문 역 앞에서 우산을 쓴 시민이 벚꽃을 보며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2021.3.27/뉴스1

3월의 마지막 월요일은 주말에 내린 봄비로 아침 기온이 뚝 떨어져 춥겠다. 또 중국발 황사로 인해 전국의 공기는 탁할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주말 동안 내린 봄비로 인해 29일 월요일은 전날보다 2~5도, 30일 화요일은 이보다 더 떨어져 아침 기온이 5도 내외로 떨어져 쌀쌀하겠다”고 28일 예보했다.

30일 화요일 아침 기온의 경우 경기동부, 강원영서와 산지, 충북북부, 경북북동산지에는 0도 이하의 영하권으로 떨어져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추운 아침과는 달리 낮 기온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15도 내외를 보이겠으며 전남권, 경상권, 강원 동해안 지역은 20도 이상 오르는 곳이 많아 일교차가 15~20도로 크게 나겠다. 29일 전국의 예상 아침 최저기온은 4~12도, 낮 최고기온은 13~21도, 30일 화요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도~영상 10도, 낮 최고기온은 14~21도 분포를 보이겠다.

한편 기상청과 국립환경과학원은 26~27일 몽골 전역에서 황사가 발원됐으며 이 황사는 28일 밤늦게 서해5도를 시작으로 29일 월요일은 전국을 뒤덮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29일 미세먼지 농도는 수도권과 충청권, 전북의 경우 ‘매우 나쁨’ 수준을 보이겠으며 그 밖의 전국이 ‘나쁨’ 수준을 보일 것이라고 환경과학원측은 전망했다.

유용하 기자 edmondy@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