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골프 특집] ‘뒤땅’ 줄여주는 고품격 웨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3-26 03:34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단조 클럽의 명가 로마로가 ‘스핀으로 세운다’, ‘띄워서 세운다’를 슬로건으로 개발한 2가지 타입의 웨지 ‘Ray SX-ZERO’와 ‘Alcobaca Stream Double Wave’가 국내 웨지 시장에서 꾸준한 인기를 유지하고 있다.

Ray SX-ZERO 웨지의 전체적인 디자인은 트레일링 에지를 갈아내 전 방향에 걸쳐 둥근 형태를 만들었다. 그 결과 지면에서 콘택트가 부드럽고 어떤 스윙 타입에서도 솔이 튀지 않는 절묘한 임팩트를 실현하도록 했다.

토다운 현상을 억제하는 기존의 트라이앵글 컷을 더욱 확대해 웨지샷에서 흔히 발생하는 뒤땅 현상을 줄이면서 갈아내면서 줄어든 중량을 브레이드 상부로 이동시켜 볼의 접지 시간을 늘려 스핀양을 증가시켰다.

Alcobaca Stream Double Wave 웨지는 토-힐측의 폭이 넓은 대신 센터 부분을 좁힌 ‘S자’ 형태의 솔이 특징이며 기존 Alcobaca 시리즈의 아치형 솔을 계승했다. 헤드는 안정감을 주는 미디엄 사이즈로 다소의 미스샷과 잔디의 저항에도 흔들리지 않는 직진성의 성능을 발휘한다. S자 형태의 솔은 다양한 라이에서도 리딩 에지가 높아지는 현상을 방지할 수 있다. (031)726-0085.

2021-03-26 1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