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삼성전자 ‘삼성 헬스 모니터’ 세계 31개국 진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1-27 11:29 IT·인터넷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영국, 프랑스 등 유럽 28개국에 첫발
출시 7개월 만에 100만명 사용 중
앱 업데이트는 2월 4일부터 순차 진행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은 갤럭시 워치3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사용자라면 누구나 다운로드할 수 있다. 삼성전자 제공

▲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은 갤럭시 워치3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사용자라면 누구나 다운로드할 수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의 건강 모니터링 앱 ‘삼성 헬스 모니터’가 오는 2월 전 세계 31개국에 새롭게 진출한다.

삼성전자는 27일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이 지난달 CE 마킹을 획득하면서 관련 서비스를 프랑스, 독일, 영국 등 유럽 28개국에서도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CE 마킹은 유럽 국가에 수입되는 상품이 소비자의 건강, 안전, 위생, 환경 관련 역내 규격 조건을 준수하고 신뢰성을 확보했을 때 받을 수 있다. 여기에 더해 칠레, 인도네시아, UAE에서도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이 도입됐다.

이에 따라 해당 국가의 ‘갤럭시 워치3’나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사용자는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본인의 혈압과 심전도를 측정, 기록할 수 있게 됐다.

양태종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헬스팀장(전무)은 “지난해 6월 삼성 헬스 모니터 앱이 국내에서 처음 출시된 이후 약 100만 명이 사용 중”이라며 “이번 31개국으로의 확산은 앱의 혁신적 서비스를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제공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삼성 헬스 모니터 앱 업데이트는 갤럭시 워치3와 갤럭시 워치 액티브2 사용자를 대상으로 2월 4일부터 국가별로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