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공급대책도 안 먹히는 아파트값… 수도권 상승률 9년새 최고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1-01-22 02:01 부동산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서울 아파트값 3주 연속 상승폭 키워
7·10 대책 발표 직후 가장 크게 상승
수도권 저평가 단지 중심 매수 많아

정부가 설을 앞두고 대규모 주택 공급을 예고했지만 집값과 전셋값을 잡지는 못했다. 서울 아파트값은 새해 들어 3주 연속 상승폭을 키웠으며, 수도권 아파트값 상승률은 통계 집계 9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21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1월 셋째주(18일 기준) 주간 전국 아파트 매맷값은 0.29%로 지난주(0.25%) 대비 상승폭을 키웠다. 지난해 12월 21일 기록한 역대 상승폭(0.29%)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70주 연속 상승이다.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은 전주 대비 0.09% 올랐다. 지난해 7·10 대책 발표 직후인 7월 둘째주(0.09%) 이후 가장 높은 상승률이다. 보궐선거를 앞두고 규제 완화 기대감이 나오면서 강남권 재건축 단지를 중심으로 매수세가 몰렸다는 분석이다.

강남 3구(강남·서초·송파) 가운데 송파구가 이번 주 0.18% 올라 지난주(0.14%)에 이어 25개 구 가운데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강남구(0.1→0.11%)는 정비사업 진척 기대감이 큰 압구정과 도곡동 신축 위주로, 서초구(0.10% 유지)는 반포동 재건축 단지 위주로 매수세가 증가했다.

수도권 아파트값은 지난주(0.26%)보다 크게 오른 0.31%를 기록했다. 통계를 내기 시작한 2012년 5월 이후 가장 큰 폭의 상승세다. 5주 연속 주간 상승폭이 줄었던 지방 아파트값도 지난주(0.25%)보다 상승폭이 커져 0.26%를 기록했다.

부동산원 관계자는 “서울은 물론 지방까지 오르자 상대적으로 저평가됐다고 여겨지는 수도권 단지를 중심으로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고 했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전주 대비 0.13% 오르며 83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 갔다.

한편 전국 대부분이 규제지역으로 묶이면서 지방 아파트값이 대거 오르자 매수세가 다시 서울로 향하는 이른바 ‘역풍선효과’가 나타났다. 부동산원에 따르면 서울 외 거주자들의 서울 아파트 매입은 지난해 7월 3457건에서 10월 853건으로 3개월 내리 급감했다가 11월 1066건, 12월 1831건으로 2개월 연속 증가했다.

명희진 기자 mhj46@seoul.co.kr
2021-01-22 1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