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삼성화재, 화면으로 상담하는 ‘디지털 ARS 서비스’ 도입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1-27 09:23 비즈브리핑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삼성화재는 전화 대기 시간 없이 즉시 업무처리가 가능한 ‘디지털 ARS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스마트폰으로 삼성화재 고객 콜센터(1588-5114)에 전화하면 음성 안내와 함께 디지털 ARS 화면으로 연결돼 원하는 업무를 바로 처리할 수 있다.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 별도로 앱을 설치할 필요가 없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기존에는 콜센터 업무시간 중에만 상담이 가능하고, 대기 순서를 기다려 업무를 처리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지만 이번 서비스 도입으로 언제 어디서나 전화 대기 시간 없이 즉시 원하는 업무를 처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본인인증 절차도 간편해졌다. 6자리 숫자로 구성된 PIN 번호 또는 카카오페이 인증만 거치면 된다. 만약 디지털 ARS 이용을 원치 않으면 서비스 이용 중 언제라도 음성 ARS 버튼을 눌러 상담사와 음성 통화로 전환할 수 있다.

디지털 ARS는 지난달 30일 선보인 이후 꾸준히 이용 건수가 늘어 평일 기준 하루 평균 2만 건 가량을 기록하고 있다. 특히 고장 출동 요청은 위급한 상황에 상담사 연결 없이 신속하게 고장 접수가 가능해 이용자 만족도가 높다고 한다. 휴대전화 번호로 가입자의 계약 정보를 확인하고, GPS로 위치만 전송하면 된다.

김태곤 객원기자 kim@seoul.co.kr

2020-11-27 38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네이버채널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인 : 곽태헌 · 편집인 : 김균미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