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열흘간 만나는 23편 日영화…일본영화제 올해 온라인으로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1-26 12:26 대중문화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마에다 건설 판타지 영업부’등...한국어 자막 제공

JFF 상영 예정 작품들. JFF 제공.

▲ JFF 상영 예정 작품들. JFF 제공.

일본국제교류기금은 다음 달 4~13일 열흘 동안 일본의 다양한 영화를 만날 수 있는 재팬필름페스티벌(JFF)을 온라인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최근 일본에서 개봉한 ‘마에다 건설 판타지 영업부’를 비롯해 한국 미개봉 최근작인 ‘댄스 위드 미’, 미우라 하루마 주연 ‘아이네 클라이네 나흐트무지크’(2019), 야시로 타케시 감독의 스톱모션 애니메이션 단편 작품집, 오즈 야스지로 감독의 1952년도 영화 ‘오차즈케의 맛’까지 다양한 장르의 명작 23편을 한국어 자막으로 만날 수 있다.

JFF 웹사이트(watch.jff.jpf.go.jp)에서 계정을 만든 뒤 날짜별로 여는 작품에 한해 24시간 동안 무료로 볼 수 있다. 일본국제교류기금 서울문화센터 홈페이지(jpf.or.kr)에서 전체 상영 일정표를 확인하고 작품별 링크를 이용해도 된다. 한편, 영화제 기간에는 영화평론가 마크 실링과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 등 다섯 명의 감독과 토크 이벤트를 유튜브로 공개할 예정이다.

김기중 기자 gjki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