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서울신문 뉴스레터

국제키비탄한국본부, 코로나19 예방 안내서 ‘타니의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 제작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1-05 16:35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국제키비탄한국본부(총재 김봉옥)은 감염병 예방에 취약한 장애청소년들을 위한 ‘타니의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이라는 제목의 코로나19 예방 안내서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교육부, 남촌재단, 교보생명, 영원무역의 후원을 통해 진행된 본 사업은 전 세계가 코로나19 재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장애청소년들이 보다 쉽고 흥미롭게 코로나19 관련 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카툰북 형태의 안내서를 제작했다.

‘타니의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 안내서는 지난 3일부터 전국 특수학교 및 관련 단체에 배포가 시작됐다.
‘타니의 슬기로운 코로나 생활’에는 두 학우의 대화를 중심으로 코로나19로 인해 변화된 일상을 그려냈다. 또한 바이러스의 감염 경로와 감염 시 나타나는 증상 등 코로나19에 대해 설명하고,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 손씻기, 2m 거리두기, 가능한 집에서 지내기 등 코로나19 예방법을 전달하고 있다.

한국어와 영어로 제작된 안내서는 국내는 물론 30여 개의 키비탄 회원국가에서 활용할 수 있으며, 실제로 미국 국제키비탄 본부에 전달해 K-방역의 일환으로 국내외에 보급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e-Book 형태로 제작해 누구나 온라인 등을 통해 쉽게 내용을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국제키비탄한국본부 김봉옥 총재는 “정부가 전 국민 감염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장애청소년은 감염병 예방에 더욱 취약한 상황으로 비 장애인과 차별화된 쉽고 흥미로운 교육과 정보가 절실한 상황이다”라며 “이에 장애를 가지고 있는 청소년들이 감염병 예방법을 쉽게 익혀 코로나19로부터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카툰북 매뉴얼을 제작했다. 이 카툰북이 국내는 물론 전 세계 장애청소년들에게 유익하게 활용되기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키비탄(CIVITAN)은 ‘훌륭한 시민이 되자’는 정신으로 봉사하고자 1920년 미국에서 창설돼 오늘날 세계 30여 개 국가에서 활동하고 있는 국제적인 봉사단체다. 국제키비탄한국본부에는 전국 1,500명의 키비탄 회원들이 소속돼 있으며, 1974년부터 장애인의 재활과 복지, 권익보장과 건강증진을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l 사이트맵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