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치킨매니아 ‘레게노시리즈’, 1탄부터 3탄 ‘갓성비’ 치킨세트로 관심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1-04 16:16 브랜드뉴스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최근 치킨 요리 전문 프랜차이즈 치킨매니아는 레게노치킨시리즈 3탄 ‘트윙클치킨편’을 새롭게 출시했다.

치킨매니아가 출시한 레게노시리즈가 ‘갓성비’ 치킨세트로 알려지면서 기존 레게노시리즈 1탄 허니치킨세트부터, 2탄 싹쓰리세트에 이어 신제품 3탄까지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레게노는 레전드(LEGEND)를 가리키는 온라인 용어로써 치킨매니아는 소비자들의 검증된 입맛을 바탕으로 동종 업계 타 브랜드 레전드 치킨과 분식 메뉴 따라잡기 시리즈를 기획해 소비자들에게 어필할 수 있는 대중성과 희소성을 앞세워 선보이고 있다.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치킨매니아 측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파악하고자 고민이 많던 중 유튜버 보겸의 영상이 레게노 시리즈의 영감이 되었다고 소개했다. ‘요즘 치킨트랜드는 어디 하나가 잘 나가는 메뉴를 만들면 다음 날 비슷한 메뉴가 출시된다’며, ‘치킨계도 춘추전국시대, 차라리 표절치킨을 컨셉으로 더 맛있는 메뉴를 만들면 성공할 것’이라는 아이디어를 제시한 바 있다.

치킨매니아 박동진 본부장은 “레게노시리즈 사례를 통해 크리에이터들의 순기능 역시 함께 조명될 수 있는 문화가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실제로 메이저 브랜드들과의 힘겨운 경쟁을 수익성에서 부진했던 치킨매니아의 경우 레게노 시리즈의 성공과 함께 전 지점 매출이 성장하고 있는 상황이며 최근 2달간 신규가맹점 20개를 계약하는 성과를 보이고 있다. 특히 창업의 문턱을 낮춰 신규 오픈가맹점의 매출 안정화를 위해 계육지원 및 오픈이벤트 비용 등을 지원하는 창업 혜택을 12월31일까지 제공 중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