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서울신문 네이버채널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김성산 금호아시아나 부회장 별세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10-12 00:52 부고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김성산 금호아시아나그룹 부회장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김성산 금호아시아나그룹 부회장

김성산 금호아시아나그룹 부회장이 11일 별세했다. 74세. 김 부회장은 전남 나주에서 태어나 광주일고, 전남대 무역학과를 졸업하고 1973년 금호고속(옛 광주고속)에 입사했다. 이후 48년간 금호아시아나그룹에 몸담았다. 금호고속, 금호터미널, 금호렌터카, 금호리조트 사장 등을 거쳐 그룹 부회장을 지냈다.

그의 경영 철학은 ‘사기위인’(捨己爲人·남을 위해 자신을 희생한다)이다. 손해를 감수하더라도 고객을 위하는 것이 기업의 성장을 이끈다는 내용이다. 이런 내용을 담아 ‘고객행복경영’이라는 책을 쓰기도 했다. 그는 쌍촌사회복지관 등 복지단체에 10년 이상 후원을 이어 왔고, 광주경영자총협회 부회장 등을 역임하며 지역사회 발전과 소외된 이웃을 배려하는 데도 큰 관심을 쏟았다. 빈소는 광주 천지장례식장 302호실이며 발인은 13일 오전 7시.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2020-10-12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서울신문 트위터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