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쿠바 혁명 상징 ‘체 게바라’ 아르헨티나 생가 매물로 나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7-14 03:02 미국·중남미 섹션 목록 확대 축소 인쇄

경기침체로 문화공간 조성 계획 무산

체 게바라 생가
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체 게바라 생가

쿠바 혁명의 아이콘인 체 게바라가 태어난 아르헨티나 생가가 약 40만 달러의 가격에 매물로 나왔다.

수도 부에노스아이레스레스 북쪽으로 약 186마일 떨어진 도시인 로사리오에 있는 이 아파트는 앞서 여러 명의 주인을 거쳐 최근까지 아르헨티나 기업 프란시스코 파루지아가 소유해 왔지만 최근 부동산 시장에 나왔다고 CNN은 12일(현지시간) 전했다.

약 200㎡(61평) 아파트는 2011년 이후 사람이 거주하지 않고 박물관으로 운영돼 왔다. 파루지아는 뜻있는 예술가들과 힘을 합쳐 이곳을 새로이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로 인해 결국 뜻을 이루지 못하게 됐다. 최근까지 이곳은 그를 추억하는 이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았다.

이재연 기자 oscal@seoul.co.kr

2020-07-14 25면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