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전체메뉴닫기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광고안보이기
전체메뉴 열기/닫기검색
서울신문 ci
암호화폐 범죄를 쫓다

70대 여성, 라면 먹다 기도 막혀 질식사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입력 :ㅣ 수정 : 2020-06-02 08:57 accident 목록 확대 축소 인쇄
70대 할머니가 집에서 끓인 라면을 먹다가 기도가 막혀 숨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2일 경북 청도경찰서에 따르면 1일 오후 7시 48분쯤 경북 청도군 운문면 지천리 한 가정집에서 A(79)씨가 라면을 먹던 중 갑자기 숨이 막히자 손녀가 119상황실에 신고했다.

손녀는 “할머니께서 라면을 드시던 중 목에 걸렸다”라고 말했다.

119 구급대가 출동했을 당시 A씨는 이미 호흡과 맥박이 없는 상태였다.

경산지역 병원으로 이송된 A씨는 기도폐쇄 질식사 판정을 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어르신들은 기도가 점점 좁아져서 막히는 경우가 종종 있다”며 “범죄 혐의점은 현재까지 확인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청도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네이버밴드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구분선 댓글

서울신문 공식 SNS 채널
구독 & 좋아요!!
서울신문 페이스북서울신문 유튜브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주소 :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l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3681 등록일자 : 2015.04.20 l 발행·편집인 : 고광헌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l Tel (02)2000-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