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한옥마을에 폭발물 설치” 협박 전화에 경찰 출동

입력 : ㅣ 수정 : 2020-03-30 21:27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북 전주한옥마을에 폭발물이 설치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색에 나섰으나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

30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11분쯤 전주시 완산구 한옥마을 한 제과점에 폭발물을 설치했다는 신고가 들어왔다.

경찰은 폭발물 설치 추정 건물에서 시민들을 대피시키고 폭발물처리반(EOD)과 함께 수색 작업을 벌였다.

그러나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해당 신고가 허위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신고자가 유심칩이 들어 있지 않은 공기계로 전화를 걸어 위치 추적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관계자는 “과거에도 같은 번호로 유사한 신고 전화가 걸려왔으나 허위였다”며 “폭발물 수색과 동시에 용의자를 추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