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사회적 거리두기’ 강력 권고에도 여의도 꽃놀이

입력 : ㅣ 수정 : 2020-03-28 16: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8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정부의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권고에도 불구하고 서울 여의도 윤종로에 개화한 벚꽃을 구경하는 시민들로 북적이고 있다. 영등포구는 내달 1일부터 국회의사당 뒤편의 여의서로의 차도와 보행로를 전면 폐쇄한다며 “벚꽃놀이를 오지 말아달라”고 당부했다. 2020.3.28

뉴스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