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6월 MLB 런던 시리즈 취소

입력 : ㅣ 수정 : 2020-03-27 16:2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야구 세계화를 위해 도입된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영국 런던 시리즈가 코로나19 확산으로 2년 만에 일단 멈춰섰다.

미국 일간지 시카고트리뷴이 27일 영국 대중지 더선을 인용해 MLB 런던시리즈 주최 측이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으로 6월 14∼15일 런던스타디움에서 열기로 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 시카고 컵스의 2연전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주최 측은 후반기에 다시 런던시리즈를 여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MLB 사무국은 관련 내용을 공식 발표하지는 않았다.

앞서 MLB 사무국은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4월 18∼19일 멕시코(샌디에이고 파드리스-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4월 29∼5월 1일 푸에르토리코(뉴욕 메츠-마이애미 말린스) 일정을 취소한 바 있다. MLB 사무국은 지난해 런던스타디움에서 처음으로 정규리그 경기를 벌였다. 영국은 물론 유럽 대륙에서 최초로 열린 MLB 정규리그 경기였다. 당시 12만명의 관중이 몰린 가운데 뉴욕 양키스가 라이벌 보스턴 레드삭스와 난타전 끝에 2연전을 모두 승리했다.

홍지민 기자 icarus@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울Eye - 포토더보기